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 교회발 n차 감염 확산

6곳 연결고리 연쇄감염 잇따라

  • 웹출고시간2021.01.03 15:19:30
  • 최종수정2021.01.03 15:19:30
[충북일보] 청주에서 소규모 교회와 관련한 코로나19 확진자가 끊이지 않고 있다.

3일 청주시에 따르면 청원구에 거주하는 30대 A씨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흥덕구의 한 교회발 확진자를 접촉한 뒤 n차 감염됐다. 이 교회에선 40대 신도 B(청주 412)씨가 지난달 29일 첫 확진된 뒤 목사 가족과 교인 등 17명이 연쇄 감염됐다.

앞서 지난달 24일부터 이 교회와 다른 소규모 교회 5곳을 연결고리로 29명이 줄줄이 감염됐다.

시는 확진자가 발생한 소규모 교회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도 나왔다.

지난 2일 발열과 복통, 설사 등의 증상으로 선별진료소를 찾은 상당구 거주 80대 C(청주 444)씨는 이날 오후 9시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

3일에는 B씨와 접촉한 상당구 거주 80대가 추가로 확진됐다.

이로써 청주지역 누적 확진자는 447명으로 늘었다.

/ 유소라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