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코로나 감염고리 끊기 전력 대응

부서합동 비상대책회의 개최
취약시설 집중점검 등 긴급 추진

  • 웹출고시간2021.08.01 12:42:23
  • 최종수정2021.08.01 12:42:23

충주시 직원들이 성인콜라텍 현장점검을 벌이고 있다.

[충북일보] 충주시는 지난달 31일 코로나19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지역 내 감염고리를 끊기 위한 전력 대응에 나섰다.

충주시의 총 누적 확진자는 지난달 30일 기준 404명으로, 성인콜라텍 이용자 중 10명의 집단감염 사례가 나타나며 지역사회에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시는 그동안 확진자와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로 이동동선을 파악하고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전수검사 및 방역소독 등을 실시하면서 지난 25일부터 6일간 5천665건의 PCR 검사를 신속하게 진행해 왔다.

시는 더욱 선제적이고 강력한 방역대책을 실행하고자 최근 12개 부서와 25개 읍면동의 전 직원으로 편성·운영 중인 특별점검반을 더욱 강화해 일제 점검을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오는 7일까지 종교시설, 학원, 관광지, 유흥시설, 식당, 결혼식장 등 다중이용시설 16개 분야 8천500여 곳에 대한 집중점검을 진행한다.

점검에서는 △방역수칙 준수여부 확인 △거리두기 단계별 운영방법, 위반 시 페널티 안내 △마스크 필수착용 등 안내문구 게시 △출입자 명부(안심콜) 사용 및 온도 체크 등 현장의 방역체계를 정밀하게 확인할 방침이다.

점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관련 협회·단체 등의 자율 참여도 독려한다.

콜라텍을 비롯한 일부 다중이용시설에서는 자율적으로 잠정휴업을 결정하는 등 코로나 차단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시는 4차 대유행의 기세가 꺾일 때까지 집중점검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또 하반기에 예정된 행사·축제 등을 검토해 불요불급한 부분을 선제적으로 취소 및 연기·축소하고, 부득이한 경우에도 비대면 진행 등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개최 방안을 확보해 진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아파트, 빌라 등 공동주거시설은 물론 읍면동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스마트 마을 방송시스템 등을 활용해 방역 참여를 독려하는 방송을 지속적으로 전하고 있다.

시는 방송을 통해 휴가철 불필요한 접촉 자제, 생활 속 잠시 멈춤 실천, 의심증상 시 즉시 검사 등 코로나 예방을 위한 필수적인 실천사항을 홍보 중이다.

한편,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사업주 300만 원 이하, 이용자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및 영업정지 등의 처분이 내려진다.

또 세제혜택·재난지원금 등 코로나 극복을 위한 각종 지원 대상에서도 배제된다.

충주 / 윤호노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범죄피해자 대모에서 소상공인 대변인으로… 수십년 '봉사열정'

[충북일보]울타리밖 청소년과 범죄피해자들의 대모(代母)가 사회적 약자로 살아가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대변인으로 돌아왔다. 지난 14일 청주시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으로 임명된 신인숙(58)씨의 얘기다. 신씨는 2018년 NC백화점 청주점(옛 드림플러스) 1층에 '퀸갤러리'라는 프랑스자수·퀼트점을 열어 소상공인들과 함께 호흡하고 있다. 세월이 흐르면서 신씨가 처한 장소와 위치는 달라졌지만, 지향점인 '사회를 위한 봉사'는 변하지 않았다. 신씨는 지난 2001년부터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법무부 보호관찰소 특방위원·상담실장을 맡았다. 신씨는 마음의 문을 걸어잠근 울타리밖 청소년들을 만나 빗장을 열고 올바른 사회인으로 발을 내딛을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했다. 2011년부터는 범죄피해자 지원센터 사법보좌위원을 맡고 있다. 신씨가 소상공인의 벗으로, 대변인으로 설 수 있게 된 것은 범죄피해자 심리치료 활동을 하면서다. 신씨는 "범죄피해자들과 웃고 울면서 상담을 하면서도 딱딱한 분위기가 사라지지 않는다면 피해자들의 마음을 치료하는데 걸림돌이 된다"며 "제가 할 줄 아는 바느질을 심리 치료에 접목해 '바느질 테라피'를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피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