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도내 학원·교습소 코로나19 예방지원

예비비·재난기금 7억5천여만원 투입
방역소독 실시·비접촉체온계 보급

  • 웹출고시간2020.03.22 14:55:20
  • 최종수정2020.03.22 14:55:20
[충북일보 이종억기자] 충북도교육청은 예비비 6억8천512만원과 재난관리기금 6천845만 원 등 총 7억5천357만 원을 들여 도내 학원·교습소 등 총 3천117곳에 방역소독과 비(非)접촉식 체온계를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의 휴업권고로 운영난을 겪고 있는 학원·교습소의 방역강화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다.

도교육청은 빠른 시일 내에 도내 학원·교습소 1곳 당 2차례 방역 소독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체온계도 보급할 예정이다.

18일 오후 6시 현재 도내 학원·교습소의 휴업률은 43%로 개학연기 조치 초기 65%수준에서 크게 후퇴했다. 장기 휴업에 따라 학원·교습소들이 경영난을 겪으면서 다시 문을 열고 있기 때문이다.

도교육청은 휴원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학원 등에 대해 정부에서 지원하고 있는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소상공인 초저금리 대출, 특례보증·고용유지지원금 등 경영안정지원 정책도 안내하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특례보증에 필요한 '학원 휴원증명서'를 지역교육청에서 발급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소규모집단 확산 방지를 위해 시행하는 범정부적 차원의 '사회적 거리두기운동'에 적극 동참해 학원 등이 지속적으로 휴업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 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더불어민주당 오제세(청주 서원) 의원이 19일 21대 국회의원선거 무소속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4선 중진인 오 의원은 다가오는 총선에서 5선의 꿈을 키웠지만 민주당 청주 서원 선거구 공천과정에서 컷오프되며 경선 기회를 얻지 못했다. 무소속 출마를 공식 발표한 오 의원을 만나 총선에 임하는 각오와 코로나19 사태, 여야의 공천시스템에 대한 평가를 들어봤다.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는데 4·15 총선에 임하는 각오는 "16년간 제가 의정활동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서원구민의 현명하고 엄정한 판단 때문이었다. 저를 네 번이나 믿어준 분들은 지난 16년간 정치를 총결산할 기회를 주실 것이다. 5선으로 서원구와 대한민국에 책임과 역할을 다 하기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 저를 믿고 응원해준 서원구민에게 보답하기 위해 대한민국을 위해 이름 남기는 정치인이 되겠다." ◇여야 모두 공천 잡음이 심각하다. 무엇보다 상향식 공천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정당은 기본적으로 당원을 중심으로, 당원의 지지를 모아 권력을 잡는 것이다. 국가가 주권자인 국민을 존중하듯 정당은 당원을 존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