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김영환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 "계백장군 의지로 싸워 지선 승리 견인"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발대식서 필승 다짐
"충북, 상생과 도약의 道 만들 것"

  • 웹출고시간2022.05.08 14:10:35
  • 최종수정2022.05.08 14:10:35

왼쪽부터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김태흠 충남지사·김영환 충북지사·이장우 대전시장 선거 예비후보, 권선동 원내대표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중앙선대위 발대식 ·광역단체장 공천장 수여식'에서 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충북일보] 국민의힘 김영환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가 "계백장군의 결연한 의지로 싸워서 이번 선거 승리를 견인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중앙선대위 발대식 ·광역단체장 공천장 수여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 자리에서 "윤석열 당선자가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하기 전에 충북은 지난 20년 동안 선거에서(더불어민주당에) 졌다"며 "충북이 변방에서 벗어나서 대한민국의 흑진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는 중심이 될 수 있는 일을 해보고자 나서게 됐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 김영환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중앙선대위 발대식·광역단체장 공천장 수여식'에서 받은 공천장을 들고 있다.

이어 "저는 국토의 7%밖에 되지 않는 그러나 싱가포르의 10배가 넘는 면적, 홍콩의 7배가 되는 충북을 상생과 도약의 도로 만들기 위한 의무를 갖고 이 전장에 나섰다"고 전했다.

김 예비후보는 경쟁자인 민주당 노영민 예비후보를 언급하며 "다행인지 불행인지 문재인 대통령의 전 비서실장과 일전을 겨루게 됐다. 문 대통령의 전 비서실장과 윤석열의 특별고문이 붙는 한판 싸움"이라며 "저는 오는 10일 취임식에 가는 사람이고, 그분(노 예비후보)은 퇴임식에 가는 분이기 때문에 제가 승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상임선대위원장인 이준석 대표는 이날 선대위 발대식에서 "윤석열 정부가 출범하면서 여당으로서 치르는 첫 번째 선거가 다가오고 있다"며 "지방선거에서 우리는 철저하게 지난 대선에서 국민에게 약속드렸던 공정과 상식을 바탕으로 국민의힘이 힘을 얻게 되면 어떤 비전을 실현시키고 어떤 지역발전 공약을 실현시킬지 명징하게 드러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동선대위원장인 권성동 원내대표는 "17명의 시·도지사 후보를 보니 든든하고 자신감이 생긴다"며 "한분 한분 대선후보로 내놓아도 손색이 없는 이런 막강한 실력과 도덕성과 능력을 겸비하고 있는 분이다. 선대위가 뒷받침을 확실하게 하겠다"고 말했다.

공동선대위원장인 김기현 전 원내대표는 "(민주당의) 입법은 거의 막가파 수준의 폭력 그 자체"라며 "폭주하는 브레이크 없는 자동차, 이제 우리가 막아 세울 수 있는 마지막 기회가 이번 지방선거다. 모든 것을 다 바쳐 뛰면서 열심히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특별취재팀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최현호 예비후보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최현호 예비후보 [충북일보] 최현호 청주시 서원구 당원협의회 위원장이 청주시장에 도전한다. 국민의힘 최현호 6·1지방선거 청주시장 예비후보는 앞선 7차례의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에선 낙선한 바 있다. 최 예비후보는 오랜시간 청주의 정당인으로서 쌓은 경력과, '늘 시민곁에 있었다'는 점을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청주시장 출마를 결심하게 된 계기는. "정권교체에 이어 청주시정을 교체해 관료들의 권위주의와 불통행정, 탁상행정, 소극행정을 불식하고 언제 어디에서나 시민여러분을 만나는 현장 중심의 적극행정과 소통행정을 구현하고자 한다. 또 시민분들과 무한소통을 통해 민원과 갈등을 사전에 예방하고 시정의 민주성과 투명성을 높이겠다. 그 동안 경험하고 배운 모든 것을 발판으로 청주시의 발전을 획기적으로 앞당기고자 한다. '최현호의 7전8기'는 시민의 희망이며, 청주의 신화가 될 수 있다. 저에겐 청주발전이라는 소명만이 남아 있다. 기회를 주시면 '역시 최현호가 잘하네'라는 말씀이 나올수 있도록 더 많이 뛰고 더 많이 듣겠다." ◇'최현호'의 강점은. "정당 후보의 가장 중요한 요건은 당의 기여도와 당원들과의 소통능력이라고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