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노영민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 "임기 내 충북 일자리 50만 개 창출"

오송·충주국가산단 조성 통한 차세대 신산업 기업 육성

  • 웹출고시간2022.04.25 15:02:29
  • 최종수정2022.04.25 15:02:29

더불어민주당 노영민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가 25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임기 내 충북 일자리 50만 개 창출 실현을 위한 4대 분야 13개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충북일보] 더불어민주당 노영민(사진)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는 25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고용률 75%를 목표로 임기 내 충북 일자리 50만개를 창출하겠다"고 발표했다.

노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사람이 있는 따뜻한 일자리, 미래가 있는 첨단산업 중심 일자리로 충북의 경제를 활짝 꽃피우겠다"며 일자리 창출을 위한 첨단 기업 유치·인프라 확충·청년 맞춤형·정부 공모 적극 유치 등 4개 분야 13대 공약을 제시했다.

13대 공약으로는 △다목적 방사광가속기와 오송·충주국가산단 조성을 통한 차세대 신산업 기업 육성 △권역별 첨단기업 유치 △에너지 대전환 3대 추진전략과 연계한 질 높은 일자리 창출 △청주전시관 적기 완공·마이스(MICE, 기업회의·포상관광·컨벤션·전시) 산업 육성 △오송 국제 K-뷰티스쿨 건립·핵심 인재 양성 △시니어클럽 확대를 통한 노인 일자리 확보 △충북BIG3 첨단기업과 협력한 청년 일자리 창출 △지역정착지원형 청년 일자리 확대 △공공기관·유치기업 지역인재 채용문화 확산 △청년 신성장산업인력 취업 지원 △고용노동부의 고용안정 선제 대응 패키지 △산업구조변화 대응 등 특화훈련 사업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 등 정부 공모사업 적극 유치 등이 포함됐다.

노 예비후보는 "스타트업 창업가에서 노인과 경력단절 여성에 이르기까지 도민 누구에게도 변화가 화가 되지 않게 하겠다"며 "서생의 문제의식과 상인의 현실감각으로 일자리가 만개하는 충북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저는 항상 도민과 함께 충북의 오랜 현안을 해결하고 희로애락을 함께하며 성장해 온 경험공동체의 일원임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중앙을 잘 알고 충북을 더 잘 아는, 경험과 능력 있는 충북 전문가로서 차기 충북도정을 누구보다 잘 이끌 자신이 있다. 다가올 위기를 기회로 바꿀 자신이 있다"며 지지를 당부했다.

/ 특별취재팀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최현호 예비후보

청주시장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최현호 예비후보 [충북일보] 최현호 청주시 서원구 당원협의회 위원장이 청주시장에 도전한다. 국민의힘 최현호 6·1지방선거 청주시장 예비후보는 앞선 7차례의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에선 낙선한 바 있다. 최 예비후보는 오랜시간 청주의 정당인으로서 쌓은 경력과, '늘 시민곁에 있었다'는 점을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청주시장 출마를 결심하게 된 계기는. "정권교체에 이어 청주시정을 교체해 관료들의 권위주의와 불통행정, 탁상행정, 소극행정을 불식하고 언제 어디에서나 시민여러분을 만나는 현장 중심의 적극행정과 소통행정을 구현하고자 한다. 또 시민분들과 무한소통을 통해 민원과 갈등을 사전에 예방하고 시정의 민주성과 투명성을 높이겠다. 그 동안 경험하고 배운 모든 것을 발판으로 청주시의 발전을 획기적으로 앞당기고자 한다. '최현호의 7전8기'는 시민의 희망이며, 청주의 신화가 될 수 있다. 저에겐 청주발전이라는 소명만이 남아 있다. 기회를 주시면 '역시 최현호가 잘하네'라는 말씀이 나올수 있도록 더 많이 뛰고 더 많이 듣겠다." ◇'최현호'의 강점은. "정당 후보의 가장 중요한 요건은 당의 기여도와 당원들과의 소통능력이라고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