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6.21 14:01:33
  • 최종수정2021.06.21 14:01:33

진천군이 찾아가는 한의약 건강교실을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해 실시한 건강교실에서 주민들이 교육을 받고 있다.

ⓒ 진천군
[충북일보] 진천군보건소(소장 김민기)는 군민 건강증진을 위해 '갱년기 탈출! Happy 한의약 건강교실'하반기 참여자를 모집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갱년기 극복이 필요하거나 예방에 관심 있는 40~60대 주민들을 대상으로 자가 건강관리 능력 향상과 갱년기 극복을 위해 추진된다.

프로그램은 내달 8일부터 9주에 걸쳐 매주 1회 오전 11시에 진행되며 △한방요가 프로그램 △명상 △체험활동 △근력운동 △한방진료 등 다양한 활동으로 호르몬 변화로 힘들어하는 대상자들의 갱년기 극복을 지원한다.

지난해 상반기에 프로그램을 운영 결과, 만족도 조사에서 참여자의 95% 이상이 프로그램에 만족하고 재참여 의사가 있다고 응답해 프로그램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대면·비대면 방식을 병행해 운영한다. 참여 희망자는 보건소 1층 한의진료실(043-539-7412)로 접수·문의하면 된다.

김민기 소장은 "갱년기에는 신체기능이나 대사 작용의 장애로 호르몬이 감소해 다양한 신체적 변화와 우울감을 경험할 수 있다"며 "많은 군민들이 참여해 갱년기 증상완화와 건강관리에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진천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박세복 영동군수

[충북일보] 오는 7월 1일로 민선7기취임 3주년을 맞는 박세복 영동군수는 열정을 갖고 군민들의 행복과 영동군의 가치를 높이는데 전력을 다해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 군수는 "영동군을 더 채우고 키우기 위기 위해 열정을 다해 민선7기 상반기 기초를 다진 틀에 사업을 구체적으로 추진하고 성과를 내고 있다"며 "영동군의 더 큰 도약과 발전을 위해 레인보우 힐링 관광지 민자 유치에 성공해 미래 100년 먹 거리 조성의 발판을 확고히 다져왔다"고 회고했다. 특히 그는 "신 성장 동력인 양수발전소 건립과 일라이트 산업을 육성하고 영동군만이 가진 특화된 국악으로 세계국악엑스포 유치를 위한 신호탄을 쏘았다"며 "아울러 공약이행 평가에서 3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고, 도로·교통문화 개선으로 교통문화지수 전국1위를 2년 연속 달성하는 등 군민들의 행복과 영동군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열정을 다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다음은 취임 3주년을 맞은 박 군수로부터 성과 등을 세부적으로 들었다. ◇레인보우 힐링 관광지 조성 상황은 "최대 역점사업인 레인보우 힐링관광지는 레인보우 힐링관광지는 지역의 특화자원인 과일, 와인, 일라이트 등을 활용한 힐링 테마 관광지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