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군 대강면 신구리 마을공동체사업, 도자기 체험 호응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도로 주민들의 여가문화생활에 활력 제공

  • 웹출고시간2022.07.07 13:46:12
  • 최종수정2022.07.07 13:46:12

단양군 대강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운영한 다함께 하는 도자기 체험사업 참여 주민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단양군
[충북일보] 단양군 대강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6일 다함께 하는 도자기 체험사업을 가져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협의체는 이날 마을복지사업으로 '다함께 하는 도자기체험사업'을 통해 주민들의 여가문화생활에 활력을 제공했다.

이는 홀몸노인이나 저소득층을 위한 고운손길 밑반찬지원 사업, 식료품 꾸러미 지원 사업에서 발전해 마을별 복지사업으로 대강면 협의체 첫 번째로 확대 시행했다.

대강면 주민이 주도성을 갖고 마을의 복지문제를 예방하거나 해결함으로써 마을공동체 강화하고자 그 첫걸음 내디딘 것.

대강면 협의체는 그동안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활동을 지속해서 이어왔으며 초기 단순 봉사활동에서 발전해 지역의 문제를 지역주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도록 기반을 형성하고 이를 기반으로 읍·면 단위 마을 단위 복지계획 수립을 통해 마을공동체(지역공동체)를 발전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형준 대강면장은 "대강면 주민 스스로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지역의 문제에 관심을 두고 노력하는 대강면으로 발전하는 모습에 앞으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 인터뷰

[충북일보] 민선8기 청주시정을 이끌 이범석호 출범이 며칠 남지 않았다. 이범석 당선인은 지난 2021년 8월 청주시장 출마를 위해 정년을 6년 남겨놓고 공직을 떠났다. 지난 3월 청주시장 출마를 선언했고, 6월 1일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청주시민의 선택을 받았다. 공직을 떠난 지 10개월만에 55세의 나이로 '역대 최연소 청주시장'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4개 분과로 구성된 청주시장직 인수위원회와, 현안을 다룰 인수위 산하의 3개 TF팀은 '현안 원점 재검토'를 천명한 이 당선인이 만들어갈 청주시의 밑그림을 그리고 있다. 이 당선인을 만나 시정 구상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청주시장 당선 소감은. "먼저 성원해주신 청주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깊은 감사 드린다. 시민들께서 고향 청주를 위해 일할 기회를 주신만큼, 항상 소통하면서 약속을 실천하고 시민이 원하는 것을 시원하게 해결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굳은 다짐을 하고 있다. 어려서부터 할머니와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지역과 나라를 위해 큰일을 해야겠다는 꿈을 가졌고, 꿈을 이루기 위해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다. 청주시장 권한대행과 부시장을 지냈고 충북도청에서 사무관으로 다양한 업무를 두루 경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