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1.11 16:41:31
  • 최종수정2022.01.11 16:41:31

11일 청주시 김수현드라마아트홀 다목적홀에서 하성진(오른쪽 다섯 번째) 49대 충북기자협회장과 박성진(왼쪽 세 번째) 48대 협회장, 협회 관계자들이 이취임식을 연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충북기자협회
[충북일보] 하성진(43) 49대 충북기자협회장이 11일 취임했다.

충북기자협회는 이날 청주시 김수현드라마아트홀 다목적홀에서 48·49대 협회장 이취임식을 열었다.

이취임식에는 13개 회원사 지회장과 내빈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박성진 47·48대 협회장에 이어 취임한 하성진 협회장은 소통에 방점을 두고 협회 위상 제고와 회원 전문성 함양에 경주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하 협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존재 이유를 알지 못하는 무능한 협회가 아닌 존재 가치를 확실히 심어줄 수 있는 부지런하고 활발한 충북기자협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협회 발전을 위해선 집행부뿐만 아니라 모든 회원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신임 회장 취임사 △전임 회장 감사패 수여 △사무국장 임명장 수여 △경과보고 △단체 사진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앞서 하 협회장은 지난달 충북기자협회장 선거에 단독 출마, 과반 이상 찬성을 얻어 당선됐다. 2005년 언론계에 입문한 하 협회장은 현재 충청타임즈에서 취재팀 부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충북기자협회 사무국장은 조준영 뉴스1 세종·충북본부 기자가 맡았다.

충북기자협회는 도내 13개 언론사(중부매일·충북일보·충청매일·충청일보·충청타임즈·청주KBS·MBC충북·CJB청주방송·청주CBS·청주BBS·뉴시스·연합뉴스·뉴스1) 300여명의 회원이 참여하는 단체로, 회원들의 권익 옹호와 화합, 교류를 통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재종 옥천군수

[충북일보] 옥천군이 민선7기 기초단체장 공약이행 평가에서 2년 연속 우수, 지역 생활 만족도 조사에서 충북도 1위에 오르는 등 총 59건의 각종 평가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중앙부처 및 충북도 등을 동분서주하며 총 사업비 1천363억 원의 정부예산을 확보했다. 그는 군민들과 공직자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노력한 성과라고 평가했다. 올 한 해도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변화하는 정부 정책에 유연하게 대응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김재종 군수로부터 민선7기 마지막 군정 운영에 대해 들었다. ◇민선7기 동안 많은 성과를 이뤘다. 어떤 각오로 군정을 펼쳤나. "새롭게 도약하고 발전하는 미래 옥천 구현에 집중했다. 지역 발전에 하나의 큰 축이 될 충청권 광역철도 옥천-대전 간 연장사업이 확정됨에 따라 옥천역 주변 등 군 관리계획을 재정비 해 변화된 도시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했다. 향토전시관 노후화와 소장 유물 전시 공간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옥천박물관 건립 사업(310억 원)이 문화체육관광부 타당성 사전평가를 통과했다. 주변 관광자원과 어울려 하나의 명소로 자리매김 하도록 착실히 준비했다. 출렁다리, 전망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