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진천군, 문화예술인 긴급생계 재난지원금 신청기간 연장

  • 웹출고시간2021.03.01 13:16:37
  • 최종수정2021.03.01 13:16:37
[충북일보] 진천군이 문화예술인 긴급생계 재난지원금 신청기간을 오는 8일까지 연장한다.

지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문화예술인 중 한국예술복지재단의 예술활동증명 유효자에게 1인당 50만 원을 지급한다.

지원제외 대상은 △직장보험가입자(단, 예술단체 소속 직장 가입자는 가능) △국·공립 문화예술기관 소속 예술인 △출자·출연기관 소속 예술인 △공무원·사학·군인연금 수급자 △예술활동증명 미완료 또는 유효기간이 만료된 예술인이다.

신청방법은 우편 또는 방문접수이며, 신청서에 기재된 첨부서류(예술활동증명 확인서, 주민등록초본,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를 발급받아 통장사본과 함께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진천군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문화관광과(043-539-3602)로 문의하면 된다.

진천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강종구 ㈜바이오톡스텍 대표 "열정·에너지 있는 한 끊임없이 도전"

[충북일보] "지난 31년간의 교직 생활을 무사히 마쳤다는 안도감이 듭니다." 강종구(67·바이오톡스텍 대표) 충북대 수의대 교수는 31년간의 교직생활을 마치며 담담하게 말했다. 강 교수는 수의대 교수이자 비임상CRO기업인 ㈜바이오톡스텍 대표다. 개척자로서의 길을 걸어온 그는 젊은 학생들에게 '도전하라'고 이야기한다. 강 교수는 1990년 충북대 수의학과 신설 당시 신임교수로 부임했다. 실험실에 현미경 조차 없던 곳에서 시작한 그는 "신설학과의 열악함이 저를 더 강하게 만들었다"며 "한편으로는 신설학과에서 시작했기 때문에 또 많은 기회를 끄집어 낼 수 있지 않았나 싶다"고 회고했다. 이후 김대중 정부들어 대학교수의 벤처 창업이 장려되며 2000년 국내 최초의 민간 CRO(비임상위탁연구기업)에 도전했다. CRO는 계약연구기관으로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화학물질 등 신물질을 탐색, 개발하는 과정에서 요구되는 다양한 연구개발 용역을 수행하는 연구개발 전문기업이다. 교수 생활도 창업도 도전의 연속이었던 강 교수는 "대학에서 배우는 학문도 중요하지만 현장에서 직접 부딪히며 배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수의학과를 전공해 바이오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