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치매 걱정 없는 행복한 옥천

치매어르신 쉼터 '어울림'프로그램 운영 재개 알림

  • 웹출고시간2021.03.03 11:19:00
  • 최종수정2021.03.03 11:19:00
[충북일보] 옥천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연되고 있던 쉼터 '어울림'프로그램 운영을 재개했다.

대상자는 치매어르신 및 인지지원등급 어르신이며, 치매로 인한 장기요양서비스를 이용하고 계신 어르신은 중복 지원으로 대상자에서 제외된다.

지난 2월 17일 시작으로 2개반(월·수/화·목)으로 나누어 운영되며, 시간은 1:30~4:30으로 3시간 기준으로 운영 중에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하여 인원은 각 10명 내외로 제한하였으며, 체온측정 및 마스크,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비말차단용 아크릴 칸막이를 설치하여 안심하고 프로그램을 이용하고 있다.

프로그램으로는 인지재활프로그램(베러코그, VR, 웹코트), 인지자극프로그램(점보구슬퍼즐, 타워슬라이딩 등), 원예 및 공예활동, 전래놀이, 치매예방체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하여 어르신들에게 제공한다고 밝혔다.

또한, 2021년부터 송영서비스 경유지 및 시간 확대 편성으로 보다 많은 어르신들이 쉽고 안전하게 치매안심센터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대책을 마련했다.

옥천군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안심센터의 지리적 접근성이 떨어짐에 따라 송영서비스 지원 확대로 프로그램에 참여하시는 어르신들의 불편함을 해소하여 프로그램 참여율 또한 높아질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타 문의 사항은 치매관리팀 043-730-2170~1 로 하면 된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