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장락초 최지은, 롤러스포츠 스피드대회 은메달 획득

제40회 전국남녀종별대회에서 간발의 차이로 2위 차지

  • 웹출고시간2021.05.24 13:16:05
  • 최종수정2021.05.24 13:16:05

'제40회 전국남녀종별 롤러스포츠 스피드대회'에서 은메딜을 획득한 장락초등학교 5학년 최지은 선수.

[충북일보] 나주롤러경기장에서 25일까지 열리고 있는 '제40회 전국남녀종별 롤러스포츠 스피드대회'에서 장락초등학교 5학년 최지은 선수가 은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23일 2일차 경기인 여초부 5·6학년 500m+D 종목에서 최 선수는 예선을 무난하게 통과하고 준결승에서 1위로 들어오는 등 다른 6학년 선수에 뒤지지 않는 실력을 보여주며 결승에 안착했다.

이어 열린 결승에서는 1위에 간발에 차로 2위로 골인하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학부모와 지도자의 헌신적인 열정과 학교의 지원으로 5학년임에도 불구하고 그간의 훈련을 통해 값진 결과를 얻어냈다.

특히 6학년 선수들이 주축이 된 경기에서 5학년 선수가 은메달을 획득했다는 점에서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되고 있다.

최 선수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훈련에 참여하며 개인 기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 있을 전국소년체육대회 및 각종 전국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제천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류한우 단양군수

[충북일보] 충북도 관광을 견인하고 있는 녹색쉼표 단양군이 체류형 관광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며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특히 올해 수상관광을 적극 추진하며 기존 관광산업에 시너지 효과를 더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상황에서도 더욱 발전이 예상되고 있다. 류한우 단양군수는 "올해를 수상관광의 원년으로 체류형 관광도시 단양의 미래 100년의 기틀을 확실히 준비하는 한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2021년을 약속했다. 류 군수는 "지난 한해는 코로나19로 '세계적인 격변의 해'로 기록될 만큼 힘든 한해였고 우리 군은 수해피해까지 겹치면서 어려움이 더 컸다"며 "우리 군민들께서 어렵고 힘든 상황에서도 잘 대응해주신 덕분에 각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남긴 보람 있는 한해였다"고 군민들에게 감사인사도 전했다. 이어 "올해는 저와 600여 공직자는 코로나로 인한 경제충격에서 빠르게 벗어나 시민경제에 온기가 돌 수 있도록 지역경제 회복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주요 군정 성과는 군민과 공직자가 일심동체의 자세로 체류형 관광의 기틀을 다져가며 대한민국 최고 관광도시의 명성을 이어간 게 가장 큰 성과라고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