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음성군 보건소,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 온라인 접수

보건소 방문하는 불편 해소

  • 웹출고시간2020.05.19 10:26:08
  • 최종수정2020.05.19 10:26:08
[충북일보] 음성군 보건소가 '희귀질환 헬프라인 누리집'(http://helpline.nih.go.kr)을 통해 희귀질환자 의료비 지원 신청을 받는다.

기존에는 희귀질환자가 의료비 지원을 신청하려면 환자나 가족이 환자의 주민등록지 관할 보건소를 직접 방문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하지만 올해 3월부터는 '희귀질환 헬프라인' 홈페이지에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다만, 부양의무자가 있는 가구는 부양의무자 범위 확인을 위해 기존처럼 보건소를 직접 방문해야 한다.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사업은 만성 신장병, 중증 근무력증 등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는 희귀질환에 대해 진료비 본인부담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건강보험에 가입한 저소득층 희귀질환자로, 해당 질환 '산정특례'에 등록하고 환자가구와 부양의무자의 소득 및 재산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올해부터는 대상질환 1천38개, 인공호흡기 및 기침유발기 대상질환 103개, 특수식이 구입비 대상질환 28개로 확대돼 더 많은 주민이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된다.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 신청은 군 보건소 및 보건지소에서 연중 수시 신청을 받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군 보건소(043-871-2164)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음성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옥천 유채꽃단지 10만 인파…이영호 팀장 적극행정 성공

[충북일보] 옥천 유채꽃을 보기 위해 10만 인파가 몰리면서 1석3조의 효과를 낸 성공 뒤에는 현장에서 답을 찾은 '적극행정'이 있었다. 유채꽃 개화시기인 지난 4월 11일부터 5월 10일까지 동이면 적하리 금강수변공원에 조성된 유채꽃단지를 찾은 방문객은 주말 6만390명, 평일을 합하면 10만 명이 넘는다. 코로나 걱정 속에서 이번 유채꽃 인파는 동이면 생긴 이래 처음이다. 이처럼 옥천군 관광명소화의 가능성을 보여준 유채꽃단지 조성 성공에는 당시 옥천군 동이면 부면장이었던 이영호(사진) 현 주민복지과 장애인복지팀장의 혼신을 다한 숨은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문화관광과에서 지난 2019년 1월 동이면 부면장으로 자리를 옮긴 그는 8만2천500㎡(2만5천평) 규모의 유채꽃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현장에서 밥을 시켜가며 1년을 매달렸다. 제주도 못지않은 도내 최고의 명소와 명품 유채꽃을 피우기 위해서였다. 애물단지 수변공원을 꽃밭으로 만들어 주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자는 뜻에서 옥천군에서 처음 시작한 유채꽃 밭 조성은 경관사업으로 동이면에서 해보자는 제안을 한 그는 씨앗 선정서부터 파종까지 총 감독을 맡았다. 7월 서정기 면장이 새로 오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