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구세군, 추석 앞두고 취약계층에 긴급구호키트 전달

  • 웹출고시간2020.09.17 16:42:44
  • 최종수정2020.09.17 16:42:44

한국구세군 충북지방 직원들이 17일 청주시 서원구 모충동 구세군청주교회에서 '구세군 자선냄비와 함께하는 코로나19 취약계층 긴급구호키트 나눔 전달식'을 열고 긴급구호키트를 운반하고 있다.

[충북일보] 한국구세군 충북지방은 추석을 앞두고 17~18일 '구세군 자선냄비와 함께하는 코로나19 취약계층 긴급구호키트 나눔 전달식'을 갖는다.

충북구세군은 17일 청주시 서원구 모충동 구세군청주교회에서 전달식을 진행했다. 18일에는 영동군 구세군 백화산수련원에서 전달식을 연다.

구세군은 마스크·손 소독제·키친타월·라면·김·곰탕·치약·고추장 등 다양한 생필품으로 구성된 긴급구호키트 750개를 추석 명절 전 각 지역으로 전달한다.

황규홍 구세군 충북지방장관은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취약계층에게 자선냄비를 통한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소외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과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오송은 대한민국 넘어 세계적인 바이오 메카"

[충북일보] 충북 오송에 제3 국가산업단지가 조성된다. 이로써 오송 1~2~3 국가산단은 향후 충북의 미래 100년 먹거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창 방사광가속기센터와 함께 충북은 전국 최고의 성장클러스터를 구축하게 됐다. 코로나19와 수해 등에 가려졌지만, 충북의 대규모 국책사업 유치는 도정 사상 최고의 성과다. 오송 3국가산단과 충주 바이오헬스 국가산단의 예타 통과 확정 후 이시종 지사의 향후 도정 구상을 들었다. ◇요즈음 코로나로 걱정이 많다. 코로나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지난 14일 기준으로 도내 확진자는 149명이다. 8·15 서울 광화문 집회 이후 지난 8월말까지 확진자가 급증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과 마스크착용 의무화 등 도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다소 진정되고 있다. 코로나 장기화로 도민들께서 많은 불편과 고통을 겪고 있다. 백신이나 치료제가 나오기 전까지 현재 대응 상황을 지속할 수밖에 없다.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변화된 일상을 받아들이고 철저히 지키는 길만이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앞으로 추석 연휴가 또 한 번 큰 고비가 될 것이다.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을 위해 고향 방문 등 친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