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8.17 17:19:33
  • 최종수정2022.08.17 17:19:33

청주상공회의소가 17일 진행한 '충북지식경영포럼 95차 조찬세미나'가 열리고 있다.

[충북일보] 청주상공회의소는 17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충북지식경영포럼 회원을 비롯한 청주상의 회원사·유관기관·단체장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지식경영포럼 95차 조찬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더밸류즈 가치관경영연구소 정진호 소장이 'MZ세대 이해와 소통이 워라밸이다'를 주제로 최신 트렌드에 따른 기업 내부환경 변화와 MZ세대의 특징에 대해 설명하고,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만들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정 소장은 "우리나라도 신사업 확대가 이루어지는 분야와 IT, 대기업을 중심으로 '대퇴직시대'가 시작됐고, 2030과 40대 초반 MZ세대에서 직장을 보는 시각이 변해버렸다"며 "이런 흐름에 대응해 기업의 경쟁력을 갖추지 못하면 기존 인력은 떠나고 신규 인력은 오지 않는 회사가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특히, 정 소장은 "변화와 위기의 시대에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만들기 위해서는 세대간 이해와 올바른 소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기성세대와 MZ세대 간 다름을 인정하고 공통분모를 찾는 '존이구동(尊異求同)'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두영 청주상공회의소 회장은 인사말씀을 통해 "우리 경제가 소비와 투자 모두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다 물가 역시 좀처럼 안정을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추가적인 금리 인상이 예상돼 힘든 시기를 보낼 것 같다"며, "전반적인 통계와 전망은 어둡지만 슬기롭게 잘 극복해 나가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성지연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황영호 12대 충북도의회 전반기 의장

[충북일보] 12대 충북도의회가 1일 개원 한 달을 맞았다. 개원 당시 '도민이 중심, 신뢰받는 의회' 실현을 약속한 12대 도의회는 '민생을 최우선으로 살피는 따뜻한 의정'을 최우선 추진 방향으로 제시하며 도민 행복과 민생 회복의 파수꾼을 자청했다. 35명(지역구 31·비례 4)의 도의회 의원을 대표해 황영호(청주13) 12대 전반기 의장을 만나 봤다. ◇충북도의회 의장에 선출되고 한 달이 지났다. 소회는. "먼저 의장이라는 중책을 맡겨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도의회뿐 아니라 대한민국 지방의회는 32년 만의 지방자치법 전면 개정안 시행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우크라이나 전쟁 및 고유가로 인한 물가 불안정 등 어려운 경제 현실에 놓여있다. 무거운 책임감과 커다란 사명감을 느낀다. 시대의 흐름에 발맞추고 도민에게 인정받는 도의회를 만들기 위해 낮고 겸허한 자세로 오직 도민과 충북의 미래만을 생각하겠다. 도민의 시선은 제대로 일하고 도민의 민생을 살피겠다는 초심을 잃지 않겠다. 도의 행복한 삶과 충북 발전을 위해 집행부와 머리를 맞대고 여·야를 초월한 상생과 협력, 협치와 소통의 바탕 위에서 의회를 운영해 나가겠다." ◇상임위 배분 등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