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 시내버스 3월부터 100% 운행한다

101번·835번 2개 구간 노선 신설
동남지구 등 시민불편 해소 전망

  • 웹출고시간2021.02.25 16:42:58
  • 최종수정2021.02.25 16:42:58
[충북일보] 청주시가 오는 3월 1일부터 시내버스 감회 운행을 해제하고 시간표를 조정한다.

동남지구 등 신규개발지역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 증진과 대표 관광지인 터미널~초정 직결노선 신설, 감회운행으로 인한 시민불편 해소를 위한 조처다.

앞서 시는 올해 1월 1일부터 시내버스 400대 중 48대의 버스를 감축해 88%만 운행해 왔다.

이번 운행 재개 방침에 따라 48대의 버스가 추가적으로 운행, 400대의 시내버스 모두가 정상 운행될 예정이다.

다만, 도심속도 5030 시행으로 인해 운행시간을 추가로 반영해 운행횟수가 줄어든 노선도 있다. 시는 출퇴근 시간대에는 탄력배차를 통해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신설되는 노선은 △101번(석판~상당공원~내수~보건과학대~초정) △835번(비하종점~터미널~성화동~산남동~동남지구~동부종점) 2개 구간이다.

기존 851번과 871번, 872번 노선도 노선 변경을 통해 동남지구를 경유한다.

이번 노선 신설·변경으로 시간표가 조정되는 노선은 전체 127개 노선 중 82개다.

변경되는 운행시간표는 청주시 버스정보시스템 (www.dcbi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감회해제와 부분 노선 변경으로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웠던 동남지구 등의 교통 편의가 확대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중교통을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강종구 ㈜바이오톡스텍 대표 "열정·에너지 있는 한 끊임없이 도전"

[충북일보] "지난 31년간의 교직 생활을 무사히 마쳤다는 안도감이 듭니다." 강종구(67·바이오톡스텍 대표) 충북대 수의대 교수는 31년간의 교직생활을 마치며 담담하게 말했다. 강 교수는 수의대 교수이자 비임상CRO기업인 ㈜바이오톡스텍 대표다. 개척자로서의 길을 걸어온 그는 젊은 학생들에게 '도전하라'고 이야기한다. 강 교수는 1990년 충북대 수의학과 신설 당시 신임교수로 부임했다. 실험실에 현미경 조차 없던 곳에서 시작한 그는 "신설학과의 열악함이 저를 더 강하게 만들었다"며 "한편으로는 신설학과에서 시작했기 때문에 또 많은 기회를 끄집어 낼 수 있지 않았나 싶다"고 회고했다. 이후 김대중 정부들어 대학교수의 벤처 창업이 장려되며 2000년 국내 최초의 민간 CRO(비임상위탁연구기업)에 도전했다. CRO는 계약연구기관으로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화학물질 등 신물질을 탐색, 개발하는 과정에서 요구되는 다양한 연구개발 용역을 수행하는 연구개발 전문기업이다. 교수 생활도 창업도 도전의 연속이었던 강 교수는 "대학에서 배우는 학문도 중요하지만 현장에서 직접 부딪히며 배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수의학과를 전공해 바이오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