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11.27 22:23:03
  • 최종수정2020.11.27 22:23:03
[충북일보] 옥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왔다.

지난 9월 2일 이후 80여 일 만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27일 옥천군에 따르면 옥천읍 거주 20대 A씨가 이날 오후 9시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5일부터 인후통 등 이상 증상이 나타났고, 이날 옥천군보건소를 찾아 진단검사를 했다.

앞서 A씨는 지난 21일 대전에 있는 한 음식점에서 경북 경산 687번 확진자와 점심을 먹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로써 A씨는 옥천에서 9번째 확진자다.

방역당국은 A씨를 격리병원에 입원 조처하고, 함께 사는 어머니에 대해 우선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추가 접촉자와 동선도 확인 중이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