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LG하우시스, 안내 로봇 도입으로 비대면 체험 확대

지인 스퀘어에 자율주행 안내로봇 'LG 클로이' 도입
층별 안내·제품소개·전시공간 투어 등 안내 업무 수행
직원 도움 필요 없는 '언택트 서비스' 가능

  • 웹출고시간2020.09.17 16:45:00
  • 최종수정2020.09.17 16:45:00

G지인 스퀘어를 방문한 고객들이 'LG 클로이 안내로봇'의 설명을 들으며 주방공간을 살펴보고 있다.

[충북일보] LG하우시스가 플래그십 전시장 'LG Z:IN 스퀘어(LG지인 스퀘어)'에 안내 로봇을 도입하며 전시장의 비대면 체험 확대에 나섰다.

LG하우시스는 17일 서울 논현동 가구거리에 위치한 플래그십 전시장 'LG지인 스퀘어'에 LG전자의 자율주행 안내로봇 'LG 클로이 안내로봇(LG CLOi GuideBot)'을 도입, 방문 고객이 직원의 도움 없이도 전시장을 둘러 볼 수 있는 비대면(언택트)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인천국제공항에 도입된 'LG 클로이 안내로봇'은 현재까지 공항 안내 업무를 수행해 오며 로봇의 자율주행 안전성을 검증했다.

이후 대형 쇼핑몰, 자동차 전시장, 아파트 모델하우스 등 다양한 공간에 적용돼 활용도를 높이고 있다.

LG지인 스퀘어에서 운영되는 'LG 클로이 안내로봇'은 본체 디스플레이와 음성 기능을 통해 △전시장 층별 안내 △전시 제품 소개 △1층 전시공간 투어 프로그램 등 다양한 안내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방문객이 'LG 클로이 안내로봇'의 화면을 터치하면 'LG지인 스퀘어'의 각 층에 있는 전시공간과 제품의 종류를 보여줘 고객이 스스로 제품을 찾아보고 전시장을 둘러볼 수 있도록 안내한다.

또 이용자가 로봇 투어 모드를 선택하면 주방, 욕실, 홈오피스, 홈카페, 거실 등으로 꾸며진 1층 전시공간과 적용된 제품에 대해 'LG 클로이 안내로봇'의 안내에 따라 자세한 설명을 들으며 둘러볼 수 있다.

실제 주방 공간에서 'LG 클로이 안내로봇'은 "지인들을 자꾸 초대하고 싶게 만드는 주방 '라운드 아일랜드 키친'이에요. 살림 잘하는 주부들이 정말 좋아하는 서랍형 냉장고가 빌트인 되어 있어 양념과 식자재를 손쉽게 꺼낼 수 있고 발끝 움직임만으로 조명을 켤 수 있는 '모션뷰' 장식장까지 더해져 자꾸자꾸 요리하고 싶어지는 주방이에요"라고 설명한다.

'LG지인 스퀘어'는 지난 7월 디지털 카탈로그, 동영상, 시뮬레이션 기기 등을 활용해 비대면 체험이 가능한 전시장으로 리뉴얼된 데 이어 이번에 안내로봇까지 도입하며 방문객이 직원 도움 없이도 전시장을 둘러볼 수 있는 보다 쉽고 편리한 고객중심 전시장으로 탈바꿈하게 됐다.

LG하우시스는 LG지인 스퀘어를 방문해 'LG 클로이 안내로봇'과 인증샷을 찍은 후 SNS에 올린 고객 중 추첨을 통해 LG코드제로 R9 무선청소기, 인공지능 스피커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10월 말까지 진행한다.

LG하우시스 한국영업·마케팅담당 김희선 상무는 "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대면 상담을 꺼리거나 혼자서 조용히 제품을 둘러보고 싶어하는 고객들을 위해 오프라인 전시장에 비대면 기술 적용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혁신적인 디지털 기술로 고객 편의성을 높여 인테리어 전시장이 고객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해 가겠다"고 말했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오송은 대한민국 넘어 세계적인 바이오 메카"

[충북일보] 충북 오송에 제3 국가산업단지가 조성된다. 이로써 오송 1~2~3 국가산단은 향후 충북의 미래 100년 먹거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창 방사광가속기센터와 함께 충북은 전국 최고의 성장클러스터를 구축하게 됐다. 코로나19와 수해 등에 가려졌지만, 충북의 대규모 국책사업 유치는 도정 사상 최고의 성과다. 오송 3국가산단과 충주 바이오헬스 국가산단의 예타 통과 확정 후 이시종 지사의 향후 도정 구상을 들었다. ◇요즈음 코로나로 걱정이 많다. 코로나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지난 14일 기준으로 도내 확진자는 149명이다. 8·15 서울 광화문 집회 이후 지난 8월말까지 확진자가 급증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과 마스크착용 의무화 등 도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다소 진정되고 있다. 코로나 장기화로 도민들께서 많은 불편과 고통을 겪고 있다. 백신이나 치료제가 나오기 전까지 현재 대응 상황을 지속할 수밖에 없다.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변화된 일상을 받아들이고 철저히 지키는 길만이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앞으로 추석 연휴가 또 한 번 큰 고비가 될 것이다.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을 위해 고향 방문 등 친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