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 소비자물가지수 2개월만에 상승전환

7월 전년대비 0.4% ↑
5월 -0.3%·6월 -0.1%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뒤
축산물 중심 농축수산물 상승
석유류 가격 인상도 영향

  • 웹출고시간2020.08.04 17:46:31
  • 최종수정2020.08.04 17:46:31
[충북일보] 코로나19 사태 이후 전년대비 하락세를 이어온 충북의 소비자물가가 상승전환했다.

지난 5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시장에 풀린 이후 가격이 상승한 축산물과, 석유류 가격의 인상이 주된 요인으로 보인다.

4일 충청지방통계청의 '2020년 7월 충청지역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소비자물가지수는 104.62(2015년=100)로 지난해 같은달 104.19보다 0.4% 상승했다.

충북 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대비 상승을 기록한 것은 2개월만이다.

올해 월별 소비자물가의 전년 동월대비 증감을 보면 △1월 +1.5% △2월 +1.2% △3월 +1.2% △4월 0.1% △5월 -0.3% △6월 -0.1% △7월 +0.4%다.

올해들어 소비심리가 살아나면서 1~3월 소비자물가가 1% 이상 상승한 것을 볼 수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전국적으로 심화되면서 4월은 0.1% 수준으로 내려앉았다.

특히 5~6월은 '마이너스 성장'을 면치 못했다.

다만 5월 중순께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사용되면서 '축산물'을 중심으로 한 농축수산물의 물가지수는 상승했다.

5월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대비 0.3% 하락했지만, 축산물은 3.8% 상승했다. 또 축산물을 포함하는 농축수산물은 2.0% 상승했다.

6월도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6월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대비 0.1% 하락했지만, 축산물은 8.0%, 농축수산물은 3.3% 상승했다.

7월도 이런 경향이 두드러진다. 7월 소비자물가지수는 0.4% 상승한 가운데, 축산물은 9.7%, 농축수산물은 6.5% 상승했다.

긴급재난지원금의 영향으로 축산물의 소비가 늘면서 전체적인 소비자물가지수를 끌어올리는 양상이다.

여기에다 연초보다 상승한 석유류 가격도 소비자물가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오피넷이 공개한 올해 월별 충북의 ℓ당 휘발유 가격을 보면 △1월 1천573.26원 △2월 1천553.86원 △3월 1천481.28원 △4월 1천338.49원 △5월 1천267.58원 △6월 1천325.08원 △6월 1천363.04원이다.

지난 1월 최고가를 기록한 뒤 코로나19 사태 심화와 함께 지속적으로 하락해 5월 최저가를 나타냈다. 이후 6월과 7월, 2개월 연속 상승했다.

7월 현재 평균 가격은 1월대비 210.22원 낮지만, 최저가를 기록했던 5월보다는 95.46원 높다.

충북의 물가지수 가운데 '석유류'의 지수와 전년대비 증감폭을 살펴보면 5월은 83.93으로 전년동월보다 17.9% 낮았다. 이어 6월은 86.66으로 전년동월보다 16.0% 낮았다.

7월의 석유류 지수는 89.81로 전년동월보다 10.9% 낮다. 아직까지 지난해 지수대비 낮은 수준이지만, 앞서 5~6월보다는 격차가 줄어들었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공병영 전국국공립전문대학총장협의회장

[충북일보]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대학의 위기를 맞은 전국국공립전문대학들이 머리를 맞댔다. 이들은 국공립전문대학의 발전을 위해 정부기관을 찾아 끊임없이 제도개선을 건의하는 한편, 대학의 미래비전 제시를 위한 연구 등도 펼치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공병영 전국국공립전문대학총장협의회장(충북도립대학교 총정)으로부터 대학위기 극복을 위해 발로 뛰며 동분서주하고 있는 광폭활동에 대해 들어봤다. ◇전국국공립전문대학총장협의회를 소개해 달라 "전국국공립전문대학총장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충북도립대학교를 비롯한 충남도립대, 경북도립대, 강원도립대, 경남도립거창대, 경남도립남해대, 전남도립대 등 전국 7개 지역 도립대학교 총장으로 구성되어있다. 이후 협의회에 국립전문대학인 한국복지대학교가 회원으로 가입해 현재까지 운영 중이다. 이 협의회를 통해 각 대학별 대표인 총장들을 비롯한 8개 대학 구성원 모두가 하나가 돼 국공립전문대학의 위상을 강화하고 있다. 이외에도 공무원특채와 간호학과신설, 국비확보 등 주요현안에 대해 공동으로 대응하고 있다. 이 가운데 충북도립대학교는 지난 3월 전국국공립전문대학총장협의회 회장대학으로 선정, 공병영 충북도립대학교 총장이 회장을 맡아 내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