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3.19 17:17:37
  • 최종수정2020.03.19 17:17:37
[충북일보 성홍규기자]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은 고용노동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환경전문가 인력양성과정 국비지원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교육과정은 환경기능사 자격증 취득 등 환경분야 전문가 양성프로그램으로 충청대학교 전문강사진이 직접 지도한다.

교육생은 총 30명 모집한다. 지원자격은 실업자, 취업준비생 등 미취업자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오는 4월 1일까지 공단(043-273-4200)으로 전화 문의 후 절차에 따르면 된다.

교육기간은 △1기 4월 6~6월 26일 △2기 6월 28일~10월 8일이다. 코로나19로 인해 교육일정은 추후 변동될 수 있다.

공단에서는 수료생을 기업의 환경부서, 폐수처리장 등 수요업체에 취업알선하는 등 청주시와 협업하여 연계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기업의 환경분야 전문인력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전문 교육과정을 통해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 활력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⑧더불어민주당 변재일(청주 청원)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⑦더불어민주당 변재일(청주 청원) ◇4·15 총선에 임하는 각오는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는 공정, 정의에 확신을 가지고 있다. 정의로운 사회에서 우리 아이들이 살기 바라기 때문에 문재인 정부의 목표, 촛불혁명의 요구 완성에 집중하겠다. 두 번째는 혁신성장이다. 4차산업혁명이라는 문명의 변혁기를 맞고 있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일자리주도 성장, 소득주도성장이라는 프레임 속에 비중을 뒀다. 그 배경은 이명박· 박근혜 정부를 거치며 신자유주의 경제체제 속에서 양극화와 승자독식의 사회문화가 심화됐고 촛불시민혁명을 통해 국민의 요구가 됐다. 4차산업혁명이나 혁신은 원래 제가 항상 시대적 가치로 생각하고 있었고 전문성도 갖고 있다. 당선되면 우리나라가 인공지능,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4차 산업, 디지털혁명시대를 혁신적으로 앞장서는 데 노력하겠다. 4선을 하며 중앙정치에서 기반을 잡았다. 당내 저와 같은 생각을 갖고 있던 이낙연 전 국무총리, 정세균 국무총리,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문재인 정부에서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다. 중앙정부 지원을 받거나 정책지원 얻을 수 있는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