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괴산군, ㈜엘마노와 투자협약…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공장 건립

100억 원 투자…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웹출고시간2020.05.14 13:11:26
  • 최종수정2020.05.14 13:11:26

14일 이차영(사진 왼쪽 첫번째) 괴산군수가 군수 집무실에서 ㈜엘마노와 투자유치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하고 있다.

[충북일보] 괴산군이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전문회사 ㈜엘마노와 맞손을 잡았다.

군은 14일 군수 집무실에서 ㈜엘마노와 투자유치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하고, 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공장을 건립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오는 2021년까지 48명이 근무하는 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시설이 괴산읍 서부리 일원에 들어선다.

이 공장은 부지면적 2만9천230㎡에 건축면적 1천221㎡ 규모로, 10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공장 건립에 필요한 인력은 괴산군민을 우선 고용하고, 건설 자재도 괴산에서 생산하는 것으로 사용한다.

군은 단순한 고용창출과 세수확보 차원에서 한발 더 나아가 실질적인 경제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장 건립으로 회사 직원과 가족의 대거 유입을 유도해 청년인구 유출과 저출산·고령화로 인구감소 문제가 심각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전에 본사를 둔 ㈜엘마노는 지난 30년간 일본과 국내에서 메뉴 개발과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면서 다양한 노하우와 경험을 쌓아온 농식품 제조 및 외식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전문회사다.

프리미엄 육수·소스 개발은 물론 괴산 대학찰옥수수로 만든 '콘 커틀릿(Corn Cutlet)' 등 친환경 유기농 식자재를 생산·수출해 괴산의 우수 농산물 판매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차영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괴산군에 투자를 결정해 주신데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며, "공장 설립이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요섭 대표는 "괴산군의 발전 가능성과 적극적인 투자유치활동을 보고, 투자하면 반드시 성공할 거라는 확신이 생겼다"면서, "지역민 채용과 함께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제품과 메뉴를 전국 ㈜엘마노 프랜차이즈에 공급·유통해 지역과 상생 발전할 수 있는 향토기업이 되겠다"고 화답했다. 괴산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