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소방본부, 응급의료서비스 비상근무체계 가동

23~27일 설 연휴기간

  • 웹출고시간2020.01.21 16:34:33
  • 최종수정2020.01.21 16:34:33

충북소방본부 직원들이 119종합상황실에서 근무하고 있다.

[충북일보 강준식기자] 충북소방본부는 설 연휴기간인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응급의료서비스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인력과 장비를 보강하는 등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한다.

도소방본부는 신고 전화 폭증을 대비해 의료 지도의사를 배치하고, 119신고 접수 인원을 보강해 도민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이 기간 119에 전화하면 연휴 동안 진료 가능한 병·의원 안내, 응급처치 안내, 의료(질병)상담 등 119구급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지난해 설 연휴 기간 119상황관리센터에서 처리한 실적은 모두 2천522건으로, 이중 병·의원 안내가 87%(2천206건)를 차지했다.

평일 하루 평균 151건보다 4.2배 증가한 일평균 630건이 걸려온 것이다.

도소방본부 관계자는 "명절에는 기도 막힘이나 과식에 의한 소화불량 등의 질환이 많다"라며 "심정지 등 응급환자가 발생하면 신속히 119에 신고해 구급상황관리사의 지시에 따라 적절한 응급처치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장연옥 단양교육장 신년인터뷰

[충북일보 이형수기자] 소백산과 단양강이 어우러진 단양은 아름다운 자연환경은 물론 역사·문화유적이 산재한 살아있는 교육의 산실이다. 단양교육지원청운 "아이는 단양의 미래요, 희망입니다"로 학생에게는 꿈과 희망을, 교직원에게는 긍지와 보람을, 학부모에게는 만족과 신뢰를 주는 더불어 배우고 함께 성장하는 감동단양 교육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단양 교직원들은 사명감과 열정으로 건강하고 바른 인재 육성을 최우선으로 하는 학교, 교육 구성원이 즐겁게 생활하는 학교, 폭력이 없는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한 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으고 있다. 이러한 단양 교육과 단양교육지원청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장연옥 교육장을 만나 새해 각오를 들어봤다. △새해 각오는 "존경하는 단양교육가족 여러분, 새해 모든 가정에 행복과 사랑이 충만하시길 기원 드린다. 우리 지역의 특성에 맞는 학교지원의 모델을 만들어, 지역교육의 여러 현안들을 해결해 나가도록 노력하는 한해가 되도록 하겠다. 또 우리 단양교육가족 모두가 적극적인 교육행정으로 '더불어 행복한 교육'을 실현하도록 노력하겠다." △2019년에 대한 성과와 아쉬움은 "작지만 강한 단양교육이라는 말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