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 8층짜리 스포츠센터 대형화재

지하1층 발생 화재 초동진화에 실패 전소
소방서 고가사다리 역할 못하며 지켜보던 주민들 발만 동동

  • 웹출고시간2017.12.21 18:03:52
  • 최종수정2017.12.21 18:03:52
[충북일보=제천] 21일 오후 3시53분께 제천시 하소동의 8층짜리 스포츠시설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상 1층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

건물 내에 있던 시설 이용객 중 20여 명은 미처 피하지 못하고 옥상에서 구조를 기다리다가 1시간여 만에 가까스로 구조됐다.

하지만 건물 내부에 얼마나 더 많은 사람이 있었는지 정확한 파악이 어려워 화재가 진화된 후에나 인명파악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화재가 발생한 직후 초동진화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며 지하 1층에서 발생한 불은 순식간에 건물전체로 번져 논란이 예상된다.

특히 제천소방서의 고가 사다리가 제대로 된 역할을 하지 못하며 이삿짐센터의 고가차량이 인명구조에 나서는 등 고층 화재에 대한 진화에 전혀 역할을 하지 못해 지켜보던 주민들의 공분을 샀다.

이 건물은 지하 1층, 지상 8층 건물이며 사우나와 헬스장 및 카페 등이 들어서 있다.

제천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