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on 충북일보

thumbnail 148*82

옥천군, 친환경 전기자동차 구입비용 1대당 950만 원 지원

[충북일보=옥천] 옥천군이 대기질 개선과 쾌적한 환경 보전을 위해 올해 일반승용 전기자동차 8대를 보급한데 이어 오는 26일까지 5대의 초소형 전기자동차를 추가로 신청 받는다. 신청 차종은 환경부가 정한 초소형 전기자동차로 르노삼성 'TWIZY', 대창모터스 'DANIGO', 쎄미시스코 'D2' 총 3대다. 차량 사양 등 구체적인 내용들은 환경부 전기자동차 통합포탈(ev.or.kr)과 군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보조금은 대당 950만 원이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 이전에 군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의 군민, 법인, 기업, 단체다. 전기자동차 구매를 원하는 자는 희망 차종을 선택해 오는 26일까지 제작사별 지정 대리점을 방문해 매매계약서를 작성한 후 군청 환경과 환경관리팀으로 제출하면 된다. 지원 대상자 선정은 신청자가 보급대수 미달인 경우 추첨 없이 전원 선정하고, 신청자가 보급대수를 초과할 경우 접수기간이 끝나고 공개추첨 방식에 따라 선정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없는 친환경 전기자동차가 많이 보급 되면 관내 대기환경이 수준이 많이 개선될 것"이라며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에 군민들의 많은 관심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