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도정 더보기

thumbnail 314*178

충북도, 1회 추경예산 4조 3천93억 원 편성

[충북일보] 충북도가 1회 추가경정예산 4조 3천93억 원을 편성해 충북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은 기정예산보다 3.1%(1천283억 원)가 증액된 규모다. 일반회계 주요 세입재원은 지방교부세 증액분(79억 원), 중앙부처 내시변경에 따른 국고보조금 증액분(172억 원), 지역상생발전기금(40억 원), 2017년도 결산에 따른 순세계잉여금(849억 원) 등이다. 세출예산은 정부추경에 따른 청년 일자리사업 확대와 당초예산 편성 이후 변경 내시된 국고보조사업의 조정 등이 반영됐다.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에 따른 기간제근로자의 무기계약근로자 전환과 소방인력 확충에 따른 인력운영비, 도 조직개편에 따른 사업비, 시급을 요하는 현안사업 등도 중점적으로 편성했다는 게 도의 설명이다. 주요 사업은 △충북형 뉴딜사업(20억 원) △지역정착지원형 청년일자리사업(21억 원) △지역인재 고용 인센티브 지원(11억 원) 등으로 정부 일자리추경에 따른 15개 사업 102억 원을 선제적으로 반영했다. △남북교류 협력기금(3억 원) △노후소방차량 및 구조장비 보강(27억 원) △초등학교 주변 보도 설치사업(47억 원) △오송바이오메디컬지구 진입도로 건설(12억 원) △

청주시 더보기

충주·제천·단양 더보기

보은·옥천·영동 더보기

대전·충남 더보기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