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7.12.27 21:02:15
  • 최종수정2017.12.27 21:02:15

오진섭(왼쪽 두 번째) 충북도 행정국장과 김민회(왼쪽) 충북도공무원노동조합 노조위원장, 신현섭 소방직원이 27일 대한적십자 충북지사에 제천 노블휘트니스 스파 화재 참사 희생자와 유족들에게 전달할 성금을 기탁하고 있다.

ⓒ 충북도
[충북일보] 제천 노블휘트니스 스파 화재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고 유족들을 위로하는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27일 충북도와 도공무원노동조합은 성금 2천625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이시종 지사를 비롯한 도청 직원 3천136명이 십시일반 마련했다.

오진섭 도 행정국장은 "유가족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라며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모금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임병운(왼쪽) 도의원이 27일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를 찾아 김경배 회장에게 제천 화재피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 충북도의회
김민회 노조위원장은 "유가족들이 추운 연말을 따듯하게 보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충북도의회 의원과 사무처 직원들은 성금 189만 원을, 임병운(청주10) 의원은 성금 1천만 원을 각각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에 기탁했다.

김양희(왼쪽) 충북도의장이 27일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에서 김경배 회장에게 의원과 사무처 직원들이 마련한 제천 화재피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 충북도의회
김양희 의장은 "한순간에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과 화마의 상처로 큰 아픔을 안게 되신 부상자 분들께 진심 어린 애도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며 "전 도민을 깊은 슬픔에 잠기게 한 이번 화재를 반면교사로 삼아 다시는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도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살피는 도의회가 되겠다"고 밝혔다.

임병운 의원은 "지난 주말 제천 합동분향소를 방문하고 화마로 가족을 잃은 유가족 상황이 너무도 안타까웠다"며 "큰 아픔을 당한 유가족분들에게 작게나마 보듬어주고 싶어 성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적십자 충북지사는 제천 화재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성금 모금(농협은행 301-0077-5653-61)을 하고 있다.

/ 특별취재팀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