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 화재건물 지상 9층 규모 헬스클럽 사용

용도는 근린시설, 헬스클럽으로 사용

  • 웹출고시간2017.12.21 22:08:25
  • 최종수정2017.12.21 22:08:25
[충북일보=제천] 화재가 발생한 충북 제천시 하소동 71-1 두손스포리움 사우나 건물의 주 용도는 근린시설로 최근까지 헬스클럽으로 사용해왔다.

지난 2011년 7월15일 당국으로부터 사용승인을 받은 이 건물은 건축한 지 6년 5개월 된 건물로 파악됐다.

이 건물은 대지 802㎡(242.6평)에 연면적 3천813㎡, 건축면적 639㎡ 규모로 소유주가 지하 1층, 지상 9층 건물로 리모델링했다.

건물은 철근 콘크리트조로 지어졌으며 지하와 지상 1∼3층은 목욕장, 4∼7층은 헬스클럽, 8∼9층은 일반음식점으로 허가를 받아 영업을 해왔다.

/주진석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