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9.17 16:45:29
  • 최종수정2020.09.17 16:45:29

박찬길(왼쪽 두 번째) 노인장애인과장과 이재숙(왼쪽 세 번째) 복지국장 등 청주시 관계자들이 17일 2019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전국 평가 대상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일보] 청주시가 2019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전국 평가에서 대상을 차지, 4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주관한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 평가에서 시는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대상을 수상했다.

청주우암시니어클럽 등 지역 내 6개 시니어클럽은 민간분야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6천만 원의 재정 인센티브와 포상을 받으면서 겹경사를 맞았다.

노인일자리사업은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일자리와 사회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시는 노노케어와 스쿨존 교통봉사활동, 경륜전수활동, 시니어 푸드사업 등 134개 사업단을 통해 8천647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노인일자리사업을 발굴해 어르신들의 사회 참여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오송은 대한민국 넘어 세계적인 바이오 메카"

[충북일보] 충북 오송에 제3 국가산업단지가 조성된다. 이로써 오송 1~2~3 국가산단은 향후 충북의 미래 100년 먹거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창 방사광가속기센터와 함께 충북은 전국 최고의 성장클러스터를 구축하게 됐다. 코로나19와 수해 등에 가려졌지만, 충북의 대규모 국책사업 유치는 도정 사상 최고의 성과다. 오송 3국가산단과 충주 바이오헬스 국가산단의 예타 통과 확정 후 이시종 지사의 향후 도정 구상을 들었다. ◇요즈음 코로나로 걱정이 많다. 코로나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지난 14일 기준으로 도내 확진자는 149명이다. 8·15 서울 광화문 집회 이후 지난 8월말까지 확진자가 급증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과 마스크착용 의무화 등 도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다소 진정되고 있다. 코로나 장기화로 도민들께서 많은 불편과 고통을 겪고 있다. 백신이나 치료제가 나오기 전까지 현재 대응 상황을 지속할 수밖에 없다.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변화된 일상을 받아들이고 철저히 지키는 길만이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앞으로 추석 연휴가 또 한 번 큰 고비가 될 것이다.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을 위해 고향 방문 등 친인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