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2.24 10:26:19
  • 최종수정2021.02.24 10:26:19
[충북일보] 영동군은 전국적으로 확산상태가 누그러들지 않고 있는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정월 대보름 행사를 취소한다.

군은 매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영동천변 등에서 군민이 한 데 어우러져 풍년기원제, 달집태우기, 소원문서 달기 등의 화합행사를 진행해 왔다.

국가적 위기상황인 코로나19에 맞서 전 국민이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에서, 군은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부득이 행사를 취소 결정했다.

군의 철저한 방역활동 수행과 군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 최소화되고 있기에, 정부의 방역지침을 적극 준수하면서 일체의 위험요소도 만들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또한, 각 읍면이나 마을별 자체 개최되는 대보름 행사도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모두 취소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군민의 안녕과 화합, 풍년농사를 기원하고자 매년 개최되던 행사이지만,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부득이 행사를 전면 취소했다"라며, "군민들의 넓은 양해를 바라며, 이웃의 행복을 비는 마음으로 대신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영동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대표

[충북일보]오는 3월 9일 임기를 마치는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 그는 내년 3월로 예정된 여당의 유력 후보 중 한 명이다. 임기 종료가 임박한 상황에서 이 대표의 국정철학이 궁금했다. 각종 국정현안과 함께 충북의 지역 현안에 대한 생각은 어떨까. 비교적 많은 부분에서 이 대표는 각 지역별 현안에 대해 자세히 파악하고 있었다. 또한 어떤 해법을 갖고 현안을 추진하고 있는지 명쾌한 답변이 인상적이었다. ◇집권 여당 당대표을 역임하면서 거둔 성과와 소회는 "1987년 민주화 이후 가장 크고 가장 많은 개혁을 입법으로 이뤘다. 민주당 동료 의원과 원내 지도부의 협력 덕분이다. 그것이 저에게도 가장 큰 성과다. 문재인 대통령께서도 '역대 가장 좋은 성과를 낸 당·정·청'이라고 칭찬해 주셨다. 특히 역대 어느 정부도 하지 못한 권력기관 개혁을 실현했다. 검찰개혁, 국정원 개혁, 경찰개혁과 공수처 설치가 그것이다. 공정거래법과 지방자치법을 시행한 이후 30여년 만에 처음으로 전면 개정했다. 공정거래법을 포함한 공정경제3법 개정은 공정하고 건강한 경제 생태계 조성의 기틀을 다시 만들었다. 지방자치법 개정은 지방의회의 인사자율권을 늘리고 정책 활동 강화를 돕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