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괴산군, 코로나19 피해 농가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추진

범 군민운동으로 추진…농산물 꾸러미 2종 내놔

  • 웹출고시간2020.03.26 10:31:34
  • 최종수정2020.03.26 10:31:34

괴산군이 코로나19 여파로 피해를 입은 농가들을 돕기 위해 판매하는 농산물 꾸러미.

ⓒ 괴산군
[충북일보 주진석기자] 괴산군이 코로나19 여파로 피해를 입은 농가의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벌인다.

이번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특단의 대책으로 마련됐다.

군은 소비 위축으로 힘든 상황에 처한 지역농가들의 시름을 덜어주기 위해 유관기관, 사회단체들과 함께 범 군민 운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에 준비한 상품은 농산물 꾸러미 2종으로, 여성농업경영인과 괴산조합공동사업법인이 참여한다.

여성농업경영인은 감자, 표고버섯, 고구마, 잡곡세트 등 8종의 농산물을 담은 꾸러미를 판매한다.
ⓒ 괴산군
괴산조합공동사업법인은 고춧가루와 찹쌀로 구성한 상품을 내놨다.

농산물 꾸러미는 오는 4월 말까지 판매하며 가격은 꾸러미 당 2만 원이다.

주문은 군 농업정책과(043-830-3727)에서 매주 목요일까지 주문을 받아 다음날 배송해 준다.

군은 코로나19로 타격을 받은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괴산농협하나로마트와 한살림매장에서 꽃 팔아주기 운동도 펼치고 있다.

군 직영 온라인 쇼핑몰 괴산장터(www.gsjangter.go.kr)를 이용해 새싹보리분말, 사과, 홍삼명주를 판매하는 기획전도 진행 중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위해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추진한다"며, "이번 기회에 품질 좋은 지역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해 친지나 지인들에게 선물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괴산 / 주진석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⑬미래통합당 엄태영(제천·단양)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⑬미래통합당 엄태영(제천·단양) ◇이번 선거 어떻게 임할 것인가 "3번째 도전이다 보니 더 비장한 각오로 출마하게 됐다. 2년 전 재보궐 선거에서는 2% 차이로 낙선했지만, 유권자 45%의 선택을 받았다. 유권자 분들의 성원을 잊지 않고 지역 구석구석을 다니며 꼼꼼하게 열심히 준비했다. 제천·단양 지역은 소상공인이 많고, 단양은 관광 특화도시라서 코로나 직격탄을 맞고 있다. '분노'에 가까운 민심을 느낄 수 있었다." ◇이번 선거를 어떤 프레임으로 생각하나 "'정권심판'이다. 문재인 정권은 지난 3년간 국민의 기대에 실망을 안겨줬다. 경제, 외교, 안보, 민생, 교육 등 모든 부분에서 '철저한 폭망' 현상을 보였다. 국민들이 분노하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대안'이 될 수 있나 "문재인 정부에 희망을 걸고 지지했던 국민들은 이념과 진영논리에 싸인 정권을 보며 실망을 금치 못하고 있다. 그럼에도 보수당을 지지하지 못하는 국민들이 많다. 국민들은 보수당이 '아직 기득권에 매몰돼 있다'는 생각을 견지하고 있는 것 같다. 보수대통합을 통해 미래통합당이 탄생했다. 중도와 보수를 아우르는 정당으로서 국민들에게 새 희망을 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