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1.09.13 18:10:49
  • 최종수정2021.09.13 18:10:49

2021청주공예비엔날레 행사장 내 박경숙 공예가의 컬렉션 전경.

[충북일보] 2021청주공예비엔날레가 날마다 다른 연계행사로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오는 15일에는 '초대국가의 날'을 맞아 2가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당일 초대국가관 메인 컬러인 파란색 패션 아이템을 착용한 관람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50명에게 비엔날레 굿즈(비엔날레 KF94마스크, 마스크 스트랩, 피크닉 매트)를 증정한다. 비엔날레 주 전시장인 문화제조창 본관 1층 매표소에서 비엔날레 입장권 구매 시 패션 아이템을 인증하면 된다.

상영회 이벤트도 마련된다. 상영회 모집 인원은 모두 30명이며, 비엔날레 공식 홈페이지(www.okcj.org)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참석자 전원에게는 에코백과 그립톡, 볼펜 등 2만 원 상당의 비엔날레 굿즈가 증정되며, 추첨을 통해 비엔날레 입장권도 증정한다.

무료 시네마 상영회 상영작은 프랑스의 유명 디자이너 크리스챤 디올의 삶을 통해 프랑스 공예와 패션을 엿볼 수 있는 영화 '디올 앤 아이(2015)'다. 15일 오후 7시 30분 비엔날레 공식 파트너사인 롯데시네마 용암관에서 만날 수 있다.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크래프트 캠프 워크숍'도 진행된다. 작가 '노아 하임'의 주재료인 종이 판지를 이용해 블록을 만들고 쌓으며 공감각적인 체험이 가능한 프로그램이다. 워크숍은 오는 18일, 10월 2일, 10월 16일에 각각 오전 11시(미취학 아동), 오후 2시(저학년), 오후 4시(혼합반) 3회차씩 나눠 진행된다. 회차당 4명씩 사전 신청할 수 있다.

본전시와 연계한 공예문화 향유프로그램 '비 마이 게스트' 중 '공예 연회'는 박경숙 작가의 작품을 비롯해 작가가 45년간 세계 각국에서 수집한 다양한 소장품과 일상의 공예 도구 컬렉션으로 꾸며진 본전시장 글래스랩에서 열리는 연회 형식 프로그램이다.

우선 초청 대상은 코로나19 방역(의료)종사자들로 꽃꽂이, 차, 음식 등을 공예작품과 함께 체험하는 과정을 통해 잠시나마 마음의 위로와 휴식을 선사할 예정이다. 연회는 16일부터 10월 17일까지 추석 연휴인 23~24일을 제외한 매주 목·금요일에 하루 두 차례(1회 13시, 2회 16시)씩 개최된다. 신청은 비엔날레 홈페이지(www.okcj.org)에서 하면 된다.

/ 유소라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코로나19 극복 희망리더 - 이미연 유진테크놀로지 대표

[충북일보] 세계 시장은 대기업의 무대다. 중소기업이 파고 들 틈 자체가 없다고 봐도 좋다. 세계 시장을 무대로 삼은 중소기업이 고달픈 이유 중 하나다. 중소기업이 고군분투 끝에 '작은 틈'을 만들어 비집고 들어섰다고 해도 거기서 끝이 아니다. 대기업은 자금을 바탕으로 한 기술을 앞세워 중소기업의 작은 틈을 금세 메워버린다. 이런 악조건 속에서도 청주의 중소기업 ㈜유진테크놀로지는 세계시장에서 살아남아 존재감을 키우고 있다. 자체 개발·생산중인 이차전지 핵심 부품 소재 '리드탭(Lead Tab)'은 이미 세계 최고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코로나19 사태로 더 치열해진 '이차전지 정밀금형 세계 시장'에서도 세계 유수의 기업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세계 리드탭 시장을 평정한 이미연 유진테크놀로지 대표의 다음 목표는 '정밀금형 시장 평정'이다. 유진테크놀로지는 △이차전지 양극·음극 박판 필름 타발 △이차전지 알루미늄 파우치 컵형상 드로잉 △이차전지 양극·음극 바이셀 타발 정밀금형을 설계, 가공, 조립하고 있다. 정밀금형은 '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미터)' 단위 싸움이다. 사람의 눈으로는 볼 수 없는 수준이다. 다만 '기술자의 손'은 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