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도, 코로나19 대응 의료인력 긴급모집

의사, 간호사 등 260명 모집…환자 진료·간호, 검체 채취 등 수행

  • 웹출고시간2020.12.28 17:23:36
  • 최종수정2020.12.28 17:23:36
[충북일보] 충북도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대비해 의료인력을 긴급 모집한다.

도는 감염병 전담병원과 선별진료소, 코호트 격리시설에서 근무할 의사 20명과 간호사 100명 등 의료인력 260명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들은 코로나19 환자 진료와 간호, 검체 채취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도에 따르면 그동안 코로나19 관련 의료인력은 정부가 뽑아 각 시·도로 배분했다.

하지만 전국적인 확산세가 거세고 확진자 급증에 따른 지역별 인력 수요 변화에 대응할 필요성이 커지자 각 시·도에 의료인력을 모집하도록 한 것이다.

신청은 충북의사회, 충북간호사회, 대한간호조무사협회 충북도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충북도회 등 본인 소유 면허증 소속 협회를 통해 할 수 있다.

이들에게는 기본수당과 위험수당, 전문직수당 등이 지급된다.

도 관계자는 "의료인들의 피로가 누적되고 있다. 늘어나는 확진자 진료와 간호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라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의료인 여러분의 도움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