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문인규

플러그미디어웍스 대표

요즘 "아이고~ 덥다~"를 많이 달고 산다. 정말 덥고 습해서 에어컨을 켜지 않고는 버티기가 힘들다. 지구 온난화가 정말 심각해진 것도 있지만 어릴 적만큼 더우면 움직이지 않고 땀을 흘리는 것도 신경이 쓰이고 옷매무새와 여러 가지 신경을 쓸 것이 많아진 탓인지도 모르겠다.

코로나19가 언제 왔었냐는 듯 움츠리고 있던 축제와 문화행사들이 요즘 다시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충북지역에서 1회 행사를 맞이하는 '괴산대학찰옥수수축제'가 오는 7월 22일부터 24일 3일간 괴산유기농엑스포 광장과 홍범식고택 일원에서 첫 발을 내딛는다. 지역축제답게 지역의 특산물도 알리고 판매촉진과 관광객유치 등을 위해 지역과 특산물을 합친 축제명이 대부분이다. 이번 '괴산대학찰옥수수'축제는 그 틀을 깨면서 제한적인 관광객들의 다양한 연령층 확보와 괴산의 고추축제, 김장축제의 뒤를 이어 젊은 축제로의 새로운 시작을 위해 '콘츄리페스티벌'이라는 행사 네이밍과 여러 아이덴티티, 홈페이지 등을 '플러그미디어웍스'에서 개발했다. 굳이 설명하지 않아도 축제의 다양함이 내포돼 있는 행사명으로 잘지어진 것 같다.

1회 콘츄리페스티벌에서는 코로나19로 움추렸던 가족나들이와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줄 수 있는 물놀이 프로그램이 많다. '대학찰水 물총대전', '물 위를 뛰어라', '쫀달이를 찾아라' 등의 시원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있고 축제 홈페이지(http://corn-fe.kr)를 통해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또한 축제를 갈 수 없는 분들을 위해 홈페이지 내에 축제이모저모 등이 업데이트되며, 온라인 참여공간을 통해 온라인게임, 온라인 이벤트 등을 즐길 수 있다. 괴산의 모든 축제 홈페이지에서 지난축제도 엿볼 수 있게 제작해 괴산축제의 발전해과는 과정을 엿볼 수 있도록 제작했다.

코로나로 앞당겨진 미래가 여러 가지 우리의 삶을 많이도 바꿔놓았다. 요즘 가장 핫한 키워드인 '메타버스', 'XR(VR·AR)'이 어딜가나 거론되고 있고 앞으로 축제나 행사 등 카카오에서는 근무까지 메타버스 근무제도를 도입하는 상황에서 어디까지가 또 발전될지가 궁금하다. 요즘 미팅에 가장 많은 주제도 메타버스관련 주제다. 플러그미디어웍스에서도 어떻게 기술개발을 하고 기존콘텐츠와 어우러짐과 도입, 접목을 시킬 수 있을지 그들만의 리그가 될 수 있는 분야라고 생각이 들지 않고 설레면서 기대도 된다. 한 발짝 나아가기 위해서는 각 부서별로도 주어진 일 외에 함께 고민을 해줘야한다.

이런 고민을 같이 나누기 무섭게 벌써 여름휴가철이 되어 휴가계획을 세워야할 때가 왔다. 항상 휴가계획을 따로 세워본 적 없이 시간이 나면 짬을 내어 다녀오곤 했다. 연초에는 항상 이번 여름은 미국에 사는 동생에게 가족들과 함께 다녀올 마음을 먹지만 일을 하다보면 짬을 내기가 쉽지가 않다. 조카가 벌써 태어나고 사진과 동영상으로 밖에 못봐 이번여름에는 꼭 가려고 마음먹었는데 올해도 가기가 틀린 것 같다. 다음 주면 벌 써 첫돌을 맞고 벌써 걸어다닌다고 하는데 한창 예쁠 때 보지 못한다는 것이 너무 아쉽다. 우리 아이들 역시 청주를 내려오고 자리를 잡는다는 핑계로 매번 크는 모습도 제대로 보지 못한 것 같아 늘 아쉽다.

열심히 지내온 것에 대한 아쉬움과 미련은 없지만 가장 사랑하는 가족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지 못하고 지내는 것에 대한 아쉬움은 늘 있다. 다음 주면 미국에 가셨던 어머니가 귀국하시는데 원숭이두창 때문에 입국이 까다롭지는 않을까 걱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 인터뷰

[충북일보] 민선8기 청주시정을 이끌 이범석호 출범이 며칠 남지 않았다. 이범석 당선인은 지난 2021년 8월 청주시장 출마를 위해 정년을 6년 남겨놓고 공직을 떠났다. 지난 3월 청주시장 출마를 선언했고, 6월 1일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청주시민의 선택을 받았다. 공직을 떠난 지 10개월만에 55세의 나이로 '역대 최연소 청주시장'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4개 분과로 구성된 청주시장직 인수위원회와, 현안을 다룰 인수위 산하의 3개 TF팀은 '현안 원점 재검토'를 천명한 이 당선인이 만들어갈 청주시의 밑그림을 그리고 있다. 이 당선인을 만나 시정 구상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청주시장 당선 소감은. "먼저 성원해주신 청주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깊은 감사 드린다. 시민들께서 고향 청주를 위해 일할 기회를 주신만큼, 항상 소통하면서 약속을 실천하고 시민이 원하는 것을 시원하게 해결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굳은 다짐을 하고 있다. 어려서부터 할머니와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지역과 나라를 위해 큰일을 해야겠다는 꿈을 가졌고, 꿈을 이루기 위해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다. 청주시장 권한대행과 부시장을 지냈고 충북도청에서 사무관으로 다양한 업무를 두루 경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