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5.24 15:56:33
  • 최종수정2022.05.24 15:56:33

강태억(가운데) 대표이사가 24일 충북일보 본사에서 감사패를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연형모 시민단체 희망얼굴 운영위원, 지선호 감초교장(청주중교장), 주재구 시민단체 희망얼굴 고문, 김동진 시민단체 희망얼굴 회장.

[충북일보] 충북일보 강태억 대표이사 사장이 24일 시민단체 희망얼굴이 주관하는 '4월 이달의 희망얼굴'에 선정됐다.

비등록 시민단체 희망얼굴(회장 김동진)은 지선호 청주중학교 교장이 그리는 희망얼굴로 소개된 이들이 뜻을 모아 사회적 봉사를 이어나가며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모임이다.

희망얼굴 운영위원회는 지난 1월부터 희망얼굴의 위상을 높인 이들을 이달의 희망얼굴로 선정해 감사패를 수여하고 있다.

강 대표는 감초교장의 희망얼굴을 충북일보 지면에 소개하며 지역 독자들에게 희망을 전한 공로로 감사패를 받았다. 앞서 김진호 더블루체어 치과 대표원장, 전병순 광복농산 대표, 김병성 희망얼굴 봉사위원장이 이달의 희망얼굴에 이름을 올렸다.

희망얼굴은 지 교장이 주인공과 대화를 나누거나 그 인물을 공부하면서 얼굴을 그리고 희망문구를 적은 캐리커처 작품이다. 6년 전 시작된 희망얼굴은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각계 인사 2천 500여명이 주인공으로 그려졌으며 그 중 200여명이 시민단체 희망얼굴로 활동하고 있다.

/ 김희란기자 khrl1004@nate.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