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리더스클럽, 경제인 5명 새 식구로 맞아

18일 신규 회원 5명 위촉
이현우·이화련·전응식·표현철·홍현정 대표

  • 웹출고시간2021.03.18 17:55:31
  • 최종수정2021.03.18 17:55:48

충북리더스클럽 회원들이 18일 본사에서 신규 회원 위촉식을 마친 뒤 ‘충북 소비촉진운동 챌린지’를 하고 있다.

ⓒ 김태훈기자
[충북일보] 충북도내 오피니언 리더들의 모임 충북리더스클럽이 새 식구를 맞이했다.

리더스클럽은 18일 △이현우 SD산업개발 대표 △이화련 대화종합건설㈜ 대표이사 △전응식 ㈜대원 대표이사 △표현철 삼화토건 대표 △홍현정 서우조경건설㈜ 대표이사 등 경제인 5명을 신규 회원으로 위촉했다.

또한 이화련 대표와 전응식 대표를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리더스클럽 명예회장인 강태억 충북일보 대표이사 사장은 위촉장을 전달하고 "충북리더스클럽은 지난 2017년 7월 출범한 뒤 3년여 만에 충북지역 최고의 경제 오피니언 리더 단체로 우뚝 섰다"며 "신규 회원들을 통해 리더스클럽이 한층 더 빛날 것으로 기대한다. 새 식구가 돼 감사드린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위촉식을 마친 리더스클럽 회원들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과 경제인들을 위한 '충북 소비촉진운동 챌린지'에 참여했다.

이들은 '골목식당·전통시장·지역화폐를 이용하자'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쓸 것을 다짐했다.

장현봉 리더스클럽 회장은 "지역민들 사이에서 충북리더스클럽에 대한 좋은 평가가 나오고 있다. 모든 회원들이 다양한 봉사와 사회공헌 활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한 덕분"이라며 "기업하기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지만 모두 힘을 합쳐 위기를 잘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충북리더스클럽은 지난 2017년 7월 26일 도내 경제인과 언론인, 전문지식인들의 자기계발과 정보교류를 통한 건강한 지역사회 발전을 목적으로 발족했다.

현재 리더스클럽에는 신규 회원을 포함한 69명의 경제인이 소속돼 있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