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인사>청주시

◇4급 승진

△박원식 도시교통국장 △박노열 푸른도시사업본부장

◇4급 전보

△이상원 환경관리본부장 △박철완 흥덕구청장

◇5급 승진

△이범석 봉명1동장(직무대리) △김선자 내덕1동장(직무대리) △임동천 옥산면장(직무대리) △박찬규 도시재생기획단 △박구순 회계과 △박인숙 투자전략산업과 △박금학 공원조성과 △김훈아 상당구 세무과 △신정식 위생정책과 △김호종 상당보건소 보건정책과 △손문철 체육시설과 △오가영 도시개발과 △박제상 농업기술센터 지원기획과

◇5급 전보

△유서기 상생협력담당관 △김종선 정책기획과장 △김미수 청주시립도서관장 △김남희 청원구 환경위생과장 △김병만 도로시설과장 △송해화 자원관리과장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조성남 단양교육장

◇부임 6개월을 맞았다, 그동안 소감은 "그동안의 교직 경험과 삶의 경험을 토대로 '학생 개개인이 저마다의 빛깔로 다른 학생들과 함께 성장하는 단양교육'을 단양교육의 비전을 품고 취임한 지 6개월이 지났다. 올해는 이런 교육비전을 이루기에는 지난 상반기 교육환경이 너무 어려웠다. 코로나19가 가져온 교육패러다임의 변화는 너무 컸다. 아무도 경험해 본 적이 없는 코로나19 사태에 모든 시스템은 멈췄고 기존의 축적된 지식과 경험이 아무런 쓸모가 없는 상태가 됐다. 사상 초유의 원격교육 장기화, 전면등교와 부분등교가 반복되는 혼란스러운 상황, 그리고 등교 개학이 이뤄진 이후에도 방역 지원에 집중하면서 정상적인 교육활동을 지원하기가 어려웠다. 이러한 어려운 상황에서 저와 우리 교육청 직원 모두가 관내 일선 학교에서 방역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했다. 위기 상황 속에서도 새로운 방법들을 고민하고 노력해 민주시민교육을 위한 학생회 구성, 학부모회 구성, 자치 동아리 운영, 소통하는 거버넌스 등을 운영했다. 특히 공감능력을 키우는 문·예·체 교육을 위해 찾아가는 예술 꾸러미 교육, 자생적 오케스트라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