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 출신 김민하 감독 영화 '슈퍼히어로' 춘천SF영화제 수상

심사위원 만장일치 한국독립SF 경쟁부문 대상 '봄내상'
청주영상위 지원작… 내달 25일 서문CGV서 상영회

  • 웹출고시간2021.10.11 16:05:05
  • 최종수정2021.10.11 16:05:05
[충북일보] 청주 출신 김민하 감독의 영화 '슈퍼히어로'가 춘천SF영화제 한국독립SF 경쟁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11일 청주영상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8일 막을 내린 춘천SF영화제에서 청주영상위 지역영상 제작지원 사업 씨네마틱#청주 2020년 지원작 '슈퍼히어로'가 심사위원의 만장일치로 한국독립SF 경쟁부문 대상인 봄내상을 수상했다.

앞서 '슈퍼히어로'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 이어 춘천SF영화제까지 공식 초청됐다.

'슈퍼히어로'는 관람석이 텅 빈 어린이극의 배우들이 일생일대의 위기를 이겨내는 모습을 통해 힘든 현실 속에서도 꿈을 위해 각자의 삶에서 최선을 다하는 사람들의 삶을 보여주는 독립장편영화다.

김 감독은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고 감사드린다"면서 "코로나 팬데믹으로 힘든 시기에 청주영상위의 따뜻하고 든든한 지원이 영화하는 힘을 줬고, 이 영화가 세상에 조금이나마 선한 영향력을 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청주영상위 관계자는 "김기성 감독의 영화 '봉명주공'부터 김민하 감독의 '슈퍼히어로'까지 지원작들이 연달아 유수의 영화제에서 수상을 거머쥐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창작자들의 성장과 영상생태계의 확장을 도울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주영상위의 씨네마틱#청주는 청주지역의 영상산업 발전과 지역영상 인력 양성을 위해 2019년부터 시작한 지역영상 제작지원 사업이다. 장편에는 각 3천만 원, 단편에는 각 500만 원의 제작비가 지원되며 올해는 장편 2편과 단편 4편 등 모두 6편의 작품을 지원 중이다.

'슈퍼히어로'는 청주영상위가 진행하는 관객과의 대화 '영화와 함께하는 11월'의 상영작으로 선정돼 오는 11월 25일 청주 서문CGV에서 시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오징어 게임 '244번 기도남' 배우 김서현씨 인터뷰

[충북일보] 그야말로 신드롬이다. 넷플릭스가 투자·제작한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를 강타했다. 최근 세계 90개국에서 1위에 오르며 한류에 대한 세계적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초(秒) 단위로 등장하는 단역 출연자들도 작품에 출연했다는 이유만으로 전 세계 네티즌들에게 언급되며 작품의 파급력을 실감케 하고 있다. 극 중 244번 종교인 일명 '기도남'으로 분(扮)한 김서현(52)씨는 청주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충북 대표 극단인 청년극장에 30여년째 몸담고 있는 배우다. 연출을 맡은 진천 연극공연을 앞두고 청주에 머무르고 있다는 김씨를 한 카페에서 만났다. "저로 말할 것 같으면 생계형 배우죠." 고등학생 시절 연기에 대해 막연한 꿈을 꾸기 시작했다는 김씨는 1988년 극단 청년극장에 입단했다. 고정적인 수입이 없는 탓에 생활비 마련하기가 녹록지 않았지만 일반적인 아르바이트는 하지 않았다. 그는 "주로 공연 계통에서 주어지는대로 일을 하면서 생활비를 벌어 왔는데 지금은 코로나 때문에 공연계도 불황이어서 주로 영화나 드라마에 출연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기 위해 서울행을 택한 그는 신림동에 거주 중이지만 지금도 시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