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한국병원, 한국의료질향상학회 학술대회 2년 연속 우수포스터상

  • 웹출고시간2020.12.10 17:13:31
  • 최종수정2020.12.10 17:13:31

'2020년 한국의료질향상학회 온라인 학술대회'에서 우수포스터상을 받은 청주한국병원 의료진들.

[충북일보] 청주한국병원이 '2020년 한국의료질향상학회 온라인 학술대회'에서 충북 유일 2년 연속 우수포스터상을 받았다.

한국병원은 이번 학술대회에서 '낙상발생 감소를 위한 FMEA(고장유형영향분석·Failure Mode Effect Analysis)활동'을 주제로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

병원 측은 최근 원내에서도 '11회 QI 경진대회'를 열어 한 해 동안 각 부서에서 활동한 QI 우수사례에 대해 경영진 이하 직원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QI실은 경영진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매년 직원들과 함께 의료질향상학회에 참석해 활동사례를 소개하고, 의료계의 최신 동향과 타 병원의 활동을 접목하는 등 의료서비스 질 향상과 환자안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 학술대회로 열렸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대신협 공동 인터뷰-도종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충북일보] 더불어민주당 도종환(청주 흥덕)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은 "지역신문, 지역언론은 자치분권과 국토 균형발전을 위한 주요 공공재"라고 강조했다. 친문 의원 중심의 싱크탱크인 '민주주의 4.0 연구원' 초대 이사장인 도 위원장은 지난 26일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와 가진 인터뷰에서 "지역언론과 지역신문이 살아야 정치, 경제, 문화 등 계속되는 불균형 속에서 진정한 민주주의와 자치분권, 그리고 균형발전이 이뤄질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지역언론은 지역 여론의 장"이라며 "지역언론은 지역 내 여론의 다양성을 넓히고, 지역 권력의 부조리와 비효율을 감시·비판하고, 지방자치 정착을 통해 지역의 민주화를 실현해 나갈 수 있다"고 역설했다. 지난 10월 20일 '지역신문발전지원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던 도 위원장은 "지역신문의 건전한 발전기반을 조성하여 여론의 다원화, 민주주의의 실현 및 지역균형 발전을 이루기 위해서는 지역신문에 대한 상시 지원이 요구된다"고 주장했다. 개정안은 오는 2022년 12월 31일까지로 한정된 법의 유효기간을 삭제한 것이 핵심이다. 또한 지역신문에 15년 이상 재직하도록 한 지역신문발전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