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0.03.26 16:59:10
  • 최종수정2020.03.26 16:59:10
[충북일보 유소라기자] 충북여성재단이 성평등 및 폭력 예방에 대한 도민의 공감대 확산과 콘텐츠 발굴을 위해 '성평등콘텐츠대상' 공모전을 연다.

지난해에 이어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공동 주최하는 이번 공모는 오는 4월 20일부터 5월 31일까지 진행한다.

공모 주제는 '여성과 남성이 함께 만들어가는 성평등사회', '주목받지 못했던 그녀들의 이야기, 충북여성독립운동가', '글로벌 성평등 이슈와 성공스토리' 등 성평등과 폭력예방에 관련한 자유 주제다.

공모는 일반부와 청소년부로 나눠 진행하며, 개성과 생각을 담은 브이로그(Vlog) 영상·애니메이션·한컷툰·카드뉴스 등 다양한 형식으로 출품할 수 있다.

재단은 일반부와 청소년부 부문 각각 최우수상 100만 원, 우수상 50만 원, 장려상 20만 원 등 400만 원을 수여할 예정이다.

우수 출품작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에서도 별도로 시상할 예정이다.

공모작은 성평등 콘텐츠 플랫폼 '젠더온'을 통해 온라인으로 출품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충북여성재단 홈페이지(www.cbwf.re.kr)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젠더온 홈페이지(genderon.kigep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043-285-2428).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⑬미래통합당 엄태영(제천·단양)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⑬미래통합당 엄태영(제천·단양) ◇이번 선거 어떻게 임할 것인가 "3번째 도전이다 보니 더 비장한 각오로 출마하게 됐다. 2년 전 재보궐 선거에서는 2% 차이로 낙선했지만, 유권자 45%의 선택을 받았다. 유권자 분들의 성원을 잊지 않고 지역 구석구석을 다니며 꼼꼼하게 열심히 준비했다. 제천·단양 지역은 소상공인이 많고, 단양은 관광 특화도시라서 코로나 직격탄을 맞고 있다. '분노'에 가까운 민심을 느낄 수 있었다." ◇이번 선거를 어떤 프레임으로 생각하나 "'정권심판'이다. 문재인 정권은 지난 3년간 국민의 기대에 실망을 안겨줬다. 경제, 외교, 안보, 민생, 교육 등 모든 부분에서 '철저한 폭망' 현상을 보였다. 국민들이 분노하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대안'이 될 수 있나 "문재인 정부에 희망을 걸고 지지했던 국민들은 이념과 진영논리에 싸인 정권을 보며 실망을 금치 못하고 있다. 그럼에도 보수당을 지지하지 못하는 국민들이 많다. 국민들은 보수당이 '아직 기득권에 매몰돼 있다'는 생각을 견지하고 있는 것 같다. 보수대통합을 통해 미래통합당이 탄생했다. 중도와 보수를 아우르는 정당으로서 국민들에게 새 희망을 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