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어려운 이웃에 식료품 전달

청주 중앙동행정복지센터에 식료품 세트 25개 기탁

  • 웹출고시간2021.09.15 17:19:44
  • 최종수정2021.09.15 17:19:44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회원들이 15일 청주시 상당구 중앙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식료품 세트 25개를 전달하고 있다.

ⓒ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충북일보] 글로벌 복지단체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회장 장길자)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다.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는 15일 청주시 상당구 중앙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달라며 식료품 세트 25개를 기탁했다.

식료품 세트는 송이버섯죽, 한우미역국, 사골곰탕, 북엇국, 쇠고기국밥 등 간편식과 식재료로 구성됐다.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청주뿐 아니라 전국 60여개 지역에서 7천만 원 상당의 식료품 세트 1천400개를 전달하고 있다.

본부 관계자는 "코로나19를 비롯해 여러 사정으로 위축된 이웃들이 속을 든든하게 채우면서 기력을 회복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회원들이 뜻을 모았다"며 "가족을 돌보는 '어머니 마음'으로 늘 곁에서 함께하겠다. 늘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제연합(UN) 공보국 협력단체인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는 전 세계 60여 개국에서 긴급구호, 빈곤·기아해소, 물·위생보장, 교육지원 등 다양한 복지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 같은 공로로 대한민국 훈장, 미국 대통령 자원봉사상 금상, 캄보디아 국왕 훈장, 페루 여성복지부 장관 표창장, 국제 환경상인 그린애플상 은상 등 다수의 상을 받았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코로나19 극복 희망리더 - 오흥교 코리아와이드 대성 대표

[충북일보] 코로나19 사태가 멈춰세운 '시민의 발'은 다시 달리고 싶다. 충북 도민을 품에 안고 달리던 시내버스와 시외버스 절반이 멈춰선 지 1년이 지났다. 예전의 사람 북적이던 버스 풍경을 다시 만날 날은 요원하다. 도내 여객 운송업체인 코리아와이드 대성(시외버스)과 청주교통(시내버스)의 대표이자, 충북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인 오흥교(53·사진)씨는 코로나 사태로 인한 운송사업의 풍파를 최일선에서 실감하고 있다. 오 대표는 "코로나 사태 이전인 2019년 코리아와이드 대성은 140여 명의 직원이 근무했고, 90대의 시외버스를 운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사태가 터지면서 현재는 절반 수준으로 어렵사리 유지되고 있다. 출근하는 직원은 80여 명, 운행중인 차량은 40여대에 그친다"며 "고용유지지원금을 통해 유지되고는 있지만 오는 10월부로 고용유지지원금 지원이 끝난다. 그 때부터 더 심각한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고 전했다. 오 대표는 운행하지 않는 차량의 번호판을 떼 반납했다. 보험료라도 줄이기 위한 고육책이다. 하지만 운행하지 않는 차량도 유지·관리를 지속적으로 해야 고장을 방지할 수 있다. 이틀에 한 번은 시동을 걸어 상태를 유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