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 영동군 국악홍보대사 김다현 일냈다

미스트롯2 3위 수상 '김다현'

  • 웹출고시간2021.03.07 14:26:29
  • 최종수정2021.03.07 14:27:22

미스트롯2에서 3위를 차지한 영동 국악홍보대사 김디현 양이 민주지산 삼도봉에서 신곡을 발표하고 있다.

ⓒ 영동군
[충북일보] 충북 영동군 국악홍보대사 김다현(사진) 양이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인 '미스트롯 2'에서 3위를 차지했다.

김 양은 지난 4일 감동 가득한 무대를 선보이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군은 지난해 7월 국악영재 김다현 양을 국악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 양은 국악의 대중화는 물론 영동군의 숨은 매력을 알리는 등 홍보 대사 역할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 극복을 위한 난계국악단 온라인 공연 등을 함께해 국악과 영동군의 숨은 매력을 알리며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섰다.

특히 매년 열리는 충북 영동군, 경북 김천군, 전북 무주군의 화합행사가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되자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신곡을 삼도봉 정상에서 발표했다.

또한 영동군 공식 유튜브 '충북 영동TV'를 통해 코로나19에 지친 군민들에게 새해인사를 전하는 애정을 표했다.

군 관계자는 "청아한 목소리와 호소력 짙은 김다현 양의 수상을 축하하며 홍보대사로서의 역할에 자부심과 사명감을 갖고 국악의 고장 충북 영동군의 홍보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영동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