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문화재단·국립현대미술관 청주, 문화예술사업 파트너 협약

시민 예술함양·지역 문화예술 발전 협력 약속
예술가 워크숍 공동기획·쇼케이스 전시도 추진

  • 웹출고시간2020.06.03 17:45:14
  • 최종수정2020.06.03 17:45:14

박상언(왼쪽)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사무총장과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 청주 관장이 3일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

[충북일보]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과 국립현대미술관 청주가 3일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이날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보유 중인 문화예술 콘텐츠를 상호 활용하고, 함께 새로운 문화예술 콘텐츠를 개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재단은 지역의 인적·물적 네트워크를 제공하고, 미술관은 각종 문화예술 사업을 공동 기획·운영할 예정이다.

또 시범사업으로 재단이 운영하는 동부창고와 미술관이 협력해 예술가를 대상으로 한 예술교육워크숍(가칭)을 공동 기획·운영하고, 이를 바탕으로 관람객 참여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쇼 케이스 전시도 추진한다.

박상언 재단 사무총장은 "이번 협약으로 문화제조창과 국립현대미술관 청주, 첨단문화산업단지와 동부창고가 집적한 문화제초장C가 시민의 문화예술 향유 중심지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범모 미술관장은 "국립현대미술관의 수도권 이외 지역에서의 첫 개관인 만큼 시민을 위한 밀착형 사업 기획에 관심이 높았다"며 "두 기관이 가진 역량을 최대화해 시민의 예술 함양 기회를 넓히고 청주 문화예술 발전에도 기여하자"고 밝혔다.

/ 유소라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