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고졸 출신 기업가 세종시 정무부시장에 내정

최민호 세종시장 당선인 정무부시장에 이준배 부위원장 내정 발표

  • 웹출고시간2022.06.22 13:34:24
  • 최종수정2022.06.22 16:06:01

이준배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명예회장

[충북일보] 고졸출신 기업가가 세종시 정무부시장에 내정돼 지역 관가에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다.

최민호 당선인은 22일 세종시정 4기 1호 인사로 정무부시장에 기업가 출신 경제전문가인 이준배(53)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명예회장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이 내정자는 1969년 대전 출생으로 충남기계공업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경제현장에 뛰어든 청년창업가 출신이다.

이 내정자는 전국기능대회 은메달 수상자로 일찌감치 경제계에 투신, 100억대 매출기업을 창업하는 등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민선 4기 세종시 정무부시장에 내정된 이준배 인수위 부위원장이 22일 앞으로 각오에 대해 밝히고 있다.

그는 충북수출클럽회장, 한남대 외부공공사정관, 세종시과학기술진흥위원회위원, 세종시시민주권회의경제산업분과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또한 창업기업가를 컨설팅하는 전국 엑셀러레이터협회 회장으로 활약하면서 JBL, 아이빌트세종 등을 설립하여 운영하는 등 실질적인 경제통이다.

최민호 당선인은 "이 내정자는 고졸 출신으로 자수성가해 기업을 일으킨 입지전적 인물"이라며 "이 내정자의 성공 신화가 청년들에게 희망을 주길 바라며 세종시에 그와 같은 도전정신이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 당선인은 또 "이 내정자는 기업 창업과 보육에 힘써온 실질적인 경제전문가로, 경제와 청년일자리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내정이유를 밝혔다.

이준배 내정자는 "경제전문가, 투자전문가, 직업교육전문가로서 30여년간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세종시의 발전을 위해 밀알이 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것에 감사하다"며 "적극적인 청년 일자리 창출, 기업유치 등을 통한 지역경제 살리기에 매진해 세종시가 미래전략특별자치시가 될 수 있도록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최 당선인은 "향후 현행 정무부시장을 경제부시장으로 변경해 미래전략, 경제산업과 관련된 업무를 담당하게 할 계획"이라며 "일하는 미래전략도시를 만들어나가는 데 전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세종 / 김정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단양교육지원청 김진수 교육장

[충북일보] 몇 년동안 몰아친 코로나19는 우리 나라 전반에 걸처 많은 염려를 낳았으며 이러한 염려는 특히 어린 아이들에게 실제로 학력의 위기를 가져왔다. 학력의 저하라는 위기 속에서도 빛나는 교육을 통해 모범 사례로 손꼽히는 단양지역은 인구 3만여 명의 충북의 동북단 소외지역이지만 코로나19 발 위기 상황에서도 잘 대처해왔고 정성을 다하는 학교 지원으로 만족도도 최상위에 있다. 지난 9월 1일 자로 단양지역의 교육 발전에 솔선수범한 김진수 교육장이 취임하며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고 있다. 취임 한 달을 맞은 김진수 교육장으로부터 교육철학과 추진하고자 하는 사업과 단양교육의 발전 과제에 대해 들어 본다. ◇취임 한 달을 맞았다, 그동안 소감은. "사자성어에 '수도선부(水到船浮)'라는 말이 있다. 주희의 시에 한 구절로 강에 물이 차오르니 큰 배도 가볍게 떠올랐다는 것으로 물이 차오르면 배가 저절로 뜨더라는 말로 아무리 어렵던 일도 조건이 갖춰지면 쉽게 된다는 말로도 풀이할 수 있다. 교육장에 부임해 교육지원청에서 한 달을 지내며 교육장의 자리가 얼마나 막중하고 어려운 자리인가를 느끼는 시간이었다. 이렇게 어렵고 바쁜 것이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