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22.05.26 17:25:40
  • 최종수정2022.05.26 17:25:40
[충북일보] 청주시립무용단이 오는 6월 29일 오전 11시 청주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열리는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공연 '브런치 콘서트' 예매를 오는 27일 오후 4시부터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청주시립무용단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상생(相生)-당신들이 남긴 씨앗'이라는 주제로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리기 위한 춤과 노래가 어우러진 무대를 준비했다고 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청주시립무용단의 호국영령을 기리는 마음을 표현한 기원무 '기원'에 이어 뮤지컬 OST와 무용을 콜라보 한 '장부의 노래'를 젊은 안무자 창작공연 최우수 안무가상을 수상한 송윤주와 청주시립합창단 수석단원인 바리톤 양진원이 함께해 가슴 먹먹한 이야기의 무대를 펼친다.

마지막으로 '상생(相生)-당신들이 남긴 씨앗'의 무대로 전통을 기반으로 한 쇠춤, '쇠형본'을 재구성해 호국영령들이 남긴 상생의 씨앗이 꽃으로 피어나는 환희의 무대가 마련될 예정이다.

김진미 예술감독은 "지금 이렇게 윤택해진 우리의 일상은 하나하나 그냥 와준 것이 아님을 알기에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위대한 희생에 대해 깊은 공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정성스레 준비했다"고 밝혔다.

입장료는 문화가 있는 날 20% 할인 혜택으로 4천 원에 관람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청주시립무용단(043-201-0976~7)에 문의하면 된다.

/ 성지연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