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도, 포스트 코로나 외자유치 활성화 간담회 개최

26일 외자유치 전문가들과 외자유치 방향·전략 모색

  • 웹출고시간2020.05.26 17:20:36
  • 최종수정2020.05.26 17:20:36

26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외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자문관 및 관련 기업·단체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도의 외자유치 방향과 전략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충북일보] 충북도내 경제계가 외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도는 26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포스트 코로나 외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자문관 및 관련 기업·단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시종 지사를 비롯해 외자유치 관련 전문가 14명이 참석했으며, 이들은 코로나19 대유행과 미·중 무역전쟁, 한·일 관계악화 등 경제상황 변화에 따른 도의 외자유치 방향과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

도는 위기를 기회로 삼아 해외 유턴기업과 탈중국 외국기업을 도내로 유치하기 위한 효율적인 유인전략을 마련, 외자유치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이 지사는 "오늘 전문가들을 모시고 세계적 경제위기로 타격이 예상되는 도의 외자유치 활성화에 큰 도움을 받았다"며 "오늘 개진해 주신 고견을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간담회는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참석자를 최소화했으며, 인터넷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미국, 독일, 일본, 중국 등과 실시간 연결하는 온·오프라인 방식을 병행했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