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전통문화체험관 "한옥 숙박비 감면받으세요"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 도입

  • 웹출고시간2022.04.14 13:59:16
  • 최종수정2022.04.14 13:59:16

옥천군이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를 통해 편리하게 숙박료 감면 혜택을 주기로 한 옥천진통문화체험관 숙박동 전경.

[충북일보] 옥천군은 옥천전통문화체험관 한옥 숙박 체험객 가운데 감면대상자라면 증빙서류를 제출하지 않고도 감면 혜택을 받는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를 한다고 14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애초 한옥 숙박 체험 감면은 주민등록등본(초본), 유공자증, 장애인등록증, 가족관계증명서 등을 지참해 체험관을 방문해야 가능했다.

이번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는 행정안전부의 행정정보 공동이용 시스템을 통해 예약하면서 감면 해당 사항에 표시하면 관련 서류 없이 자격 확인 뒤 감면받도록 하는 제도다.

감면 대상 고객들의 개인정보 유출과 증빙서류 누락 등의 불편함을 덜고, 공공서비스 이용환경을 간소화해 이용객 편의 제고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

군민, 국가보훈대상자,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 다자녀가구 등은 30%를, 병역명문가는 40%를 각각 감면받을 수 있다.

한영희 군 관광정책팀장은 "이번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 도입은 예약 절차의 번거로움을 줄여 이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옥천 / 김기준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지사 예비후보 인터뷰 - 국민의힘 박경국 예비후보

충북지사 예비후보 인터뷰 (2)국민의힘 박경국 예비후보 [충북일보] 국민의힘 박경국 충북지사 선거 예비후보가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 공천을 받기 위해 경선(오는 19~20일)을 앞두고 있다. 박 예비후보는 일선 행정에서부터 중앙행정까지 두루 섭렵한 전문행정가이자 준비된 충북지사임을 강조하면서 '충북의 전성시대를 열겠다'는 각오다. 박 예비후보를 만나 선거에 임하는 각오와 충북 현안에 대해 들어봤다. ◇충북지사 선거에 두 번째 도전한다. 재출마 이유는. "지난 2018년 충북지사 선거에 출마했었으나 당시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의 분위기에 제대로 평가받지 못했다. 4년간 긴 자책과 와신상담의 세월을 보내며 장고 끝에 얻은 결론은 제 일신의 편안함보다 지난 선거에서 그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30%의 지지를 보내준 도민의 여망을 받들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지난 34년의 공직생활 동안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충북의 전성시대'를 열어 보고자 출마를 결심하게 됐다." ◇자신만의 장점을 꼽는다면. "저는 열정과 도전, 성공의 DNA를 충북에 심을 적임자라고 자부한다. 충북대 개교 이래 최초로 그것도 재학생 시절인 24세 때 행정고시에 합격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