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우리공화당 "박근혜 전 대통령 즉각 석방" 촉구

고 육영수 여사 옥천 생가 일원서 탄신 95주년 숭모제 약식 집회

  • 웹출고시간2020.11.29 14:39:14
  • 최종수정2020.11.29 14:39:14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29일 옥천 고 육영수 여사 생가 앞에서 탄신 95주년을 기리며 박근혜 전 대통령 즉각 석방을 요구하고 있다.

ⓒ 독자제공
[충북일보] 우리공화당 당원 70여 명이 29일 옥천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즉각 석방"을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옥천읍 교동리에 위치한 고 육영수(1925∼1974) 여사 생가 앞에서 고 육 여사 탄신 축하와 함께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무효를 주장하며 즉각 석방할 것을 요구했다.

옥천군은 이날 집회장을 찾아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안간힘을 쏟았다.

군은 이날 현장서 1m 이상 거리 두기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참석자 자체 명부작성도 요구했다.

집회 전과 후에 군청 공무원들이 육영수 생가 주변을 방역했다.

앞서 옥천문화원도 이날 관성회관에서 육영수 여사 탄신 95주년 숭모제를 간소하게 진행했다.

옥천에서는 9월 2일 8번째 확진자가 나온 것을 끝으로 잠잠하다 지난 27일 20대 A(충북 277번)씨와 어머니인 50대 B(충북 283번)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