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군,'옥자 10 시리즈'로 지역경기 활성화 앞장 눈길

김연준 부군수 아이디어 제안으로 시작

  • 웹출고시간2020.02.12 10:50:11
  • 최종수정2020.02.12 10:50:11

옥천군을 널리 알리기 위해 창안한 '옥자 10 시리즈' .

ⓒ 옥천군
[충북일보 손근방기자] 옥천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영향으로 침체되고 있는 지역 경기를 살리기 위해 '옥자 10 시리즈'를 개발해 다양한 방법으로 널리 홍보하고 활성화 해 눈길을 끈다.

'옥자 10 시리즈'는 '옥천가서 놀자'라는 첫글자인 '옥'자와 마지막 글자 인'자'로 만든 홍보 구호다. 봉준호 감독의 2017년 상영작 '옥자'를 연상시키나 전혀 다르다.

옥천 가서 '놀자, 먹자, 보자, 걷자, 사자, 쓰자, 자자, 심자, 찍자, 살자' 의 10가지 홍보 구호를 옥천에서 지역 경기 부양을 목표로 한다.

이 시리즈는 지난 1월 취임한 김연준 부군수가 옥천이 간직한 대청호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향토음식, 관광지, 농특산물 등을 널리 알리고자 아이디어를 냈다.

여기에 옥천군 기감실 직원들도 힘을 보태 10자 시리즈에 맞는 지역축제, 먹거리, 관광지, 농특산물 등 최근 트랜드에 맞춰 홍보구어 10가지를 찾았다.

내용은 △옥천가서 놀자! 는 지용제, 묘목축제, 포도·복숭아 축제, 장계관광지 △옥천가서 먹자 는 도래뱅뱅이, 생선국수, 민물매운탕, 올갱이 국밥 △옥천가서 보자 는 정지용·육영수 생가, 향토전시관, 금강유원지, 화인산림욕장, 별빛 수목원 △옥천가서 사자는 묘목, 옻, 포도·복숭아, 옥수수·감자, 곶감, 부추 △옥천가서 쓰자는 정지용 시, 정순철 동시, 소설, 수필, 시나리오, 서예, △옥천가서 자자는 장령산 자연휴양림, 전통문화체험관, 한두레 마을 △옥천가서 심자!는 과실수, 조경수, 꽃 △옥천가서 찍자는 용암사 일출, 부소담악, 둔주봉 한반도 지형 △옥천가서 살자는 귀농·귀촌, 행복주택, 전원주택 등이다.

김 부군수는 "옥자 10시리즈를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가 일어나고 지역상권이 살아나 지역 소상공인과 농가에 혜택이 돌아가길 원하는 간절한 마음이 담겨있다"며 "지역발전의 발전의 원동력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옥자 10시리즈를 옥천소식지, 옥천군 유튜브, SNS 등에 홍보하여 외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싶은 옥천 이미지를 조성하겠다."라며,"공직자들이 우선하여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범 군민적 관심과 지역사랑 실천의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예측 어려운 히말라야 기후변화가 눈사태 규모 키워"

[충북일보 신민수기자] 온 국민이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실종된 교사들의 무사귀환을 기원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17일(이하 현지시간) 트레킹 도중 눈사태에 휩쓸려 실종됐다. 최근 히말라야는 트레킹을 즐기는 사람들로부터 '꿈의 루트'로 불리며 각광을 받아 왔다. 특히, 사고가 발생한 트레킹 루트가 평소 한국인들이 많이 찾는 길로 알려지면서, 사고 발생 지역과 원인 등 구체적인 경위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본보는 전문 산악인이자 사고가 난 트레킹 코스를 십여 차례 다녀온 박연수(사진) 전 직지원정대장을 만나 관련 내용을 짚어봤다. ◇사고가 난 트레킹 코스는 어떤 곳인가 "사고는 히말라야 호텔(해발 2천920m)과 데우랄리 롯지(산장·해발 3천230m) 사이의 힌쿠 케이브(해발 3천170m) 지역에서 발생했다. 이 코스는 히말라야 트레킹 루트 가운데 한국이 가장 많이 찾는 길이다. 고소적응만 된다면 초등학생들도 어렵지 않게 다닐 수 있다. 눈사태 위험 지역도 아니다." ◇평소 '안전지대'로 알려진 데우랄리 지역에서 사고가 발생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지난 16일부터 데우랄리 지역 기상이 악화됐고, 기록적인 폭설이 내렸다. 현지인들도 '근래에 이 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