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자생식물 풀솜대와 장대나물의 항염증 효과

세포실험 결과, 염증 유발물질 억제 효과 입증

  • 웹출고시간2015.11.24 19:45:53
  • 최종수정2015.11.24 20:19:24
[충북일보] '풀솜대와 장대나물 추출물'이 몸 속 활성산소(ROS)를 없애고 활성산소에 의해 생기는 염증을 줄이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이경태 교수팀과 농촌진흥청은 실험을 통해 '풀솜대와 장대나물 추출물'이 몸 속 활성산소를 없애고 활성산소에 의해 생기는 염증을 줄이는데 효과가 있음을 밝혀냈다.

풀솜대와 장대나물은 준고랭지 이상 지역에서 자라는 자생식물로 어린잎은 나물이나 봄철 국거리용으로 이용된다.

특히 풀솜대는 한방에서 녹약이라고 하여 뿌리를 약재로 사용하고 있다.

연구팀은 고랭지 자생식물의 생리 활성을 밝히는 연구로 풀솜대와 장대나물의 분획 각종 구성성분 또는 혼합물로부터 각각의 성분 또는 특정의 그룹으로 분리하는 조작물을 제조하고, 항염증 효과를 중심으로 한 생리활성을 비교 분석했다.

이번 실험에 사용한 풀솜대와 장대나물 추출물은 건조된 전초(뿌리, 줄기 잎 전체)를 100% 에탄올로 추출한 후 헥산과 클로로포름을 사용해 제조, 분획했다.

연구 결과를 보면 인체에서 면역을 담당하는 대식세포에 염증을 유발한 뒤 풀솜대와 장대나물 추출물을 처리하자 염증 지표인 일산화질소(nitric oxide)와 통증과 염증을 일으키는 물질인 프로스타글란딘E2(PGE2) 생성이 주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프로스타글란딘E2(PGE2) 생성 저해 효과 실험에서 풀솜대 클로로폼 분획물은 32.5μg/ml에서, 장대나물 클로로폼 분획물은 18.0μg/ml의 낮은 농도에서도 염증 매개 물질을 억제하는 효과를 보였다.

이번 연구 결과는 고랭지 지역의 자생식물인 풀솜대(생약명: 녹약)와 장대나물(봄철 국거리용)의 추출물을 이용해 기능성 식의약 소재를 개발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데 의의가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특허등록(특허등록번호 : 101377411)했으며 이를 국내 전문학술지(Journal of Plant Biotechnology 학회지 2014, 2015)에 2회에 걸쳐 논문 게재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고령지농업연구소 남정환 박사는 "앞으로도 다양한 고기능성 고랭지 자원식물들의 생리 활성 효과를 입증하고 이를 이용해 농가와 산업체의 새로운 소득원을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김명희 시민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명의(名醫)를 찾아서 - 충북대병원 대장항문외과 이상전 교수

[충북일보]암환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병원은 어디일까? 암 치료비로 인해 경제적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암환자와 가족들은 수술을 잘하면서도 진료비가 저렴하다면 최고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암 수술 잘하고 진료비가 저렴한 병원 상위 20곳'을 발표했다. 충북대병원은 대장암 부분에서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진료비(451만원)를 기록, 1위에 올랐다. 거기다 위암·대장암·간암 수술 환자가 입원기간 중에 사망하거나 수술 후 30일 이내에 사망한 경우를 나타내는 '암수술사망률' 항목에서도 1등급을 인정받아, 명실 공히 가장 저렴하면서도 암수술을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외과 중 '대장과 항문' 분야를 맡고 있는 충북대 이상전(59) 교수가 그 중심에 있었다. "대장암 수술의 질은 대부분 전국적으로 거의 동일합니다. 이제 우리나라 의학수준은 이미 세계 최고라 해도 무방합니다. 대장암 환자의 진료지침은 이미 정해져 있어요. 검사, 수술, 보조치료 (항암치료, 방사선치료)에 관한 지침이 나와 있지요. 이를 환자의 사정에 맞게 적절히 적용하면 됩니다. 즉 치료에 특별한 노하우나 비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모든 것이 공개되어 있다는 뜻이지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