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시 '청년의 날 기념행사' 성료

지난 17~21일 솔밭공원 일원… 체험행사·공연 진행

  • 웹출고시간2022.09.22 16:45:51
  • 최종수정2022.09.22 16:45:51

청주시가 지난 17~21일 솔밭공원 일원에서 '2022년 청년의 날 기념행사-뷰티풀 그린 라이프'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사진은 청년의 날을 기념하며 사진촬영을 하는 청주 시민과 청년들의 모습.

[충북일보] 청주시는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2022년 청년의 날 기념행사-뷰티풀 그린 라이프'를 개최했다.

청년의 날은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로, 청년의 발전과 지원을 도모하고 청년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2020년 청년기본법이 제정되면서 처음 법정기념일로 지정됐다.

이번 행사는 청주시와 SK하이닉스가 공동 주최하고 청년뜨락5959가 주관해 '가을 그리고 소풍(beautiful green life)'을 주제로 솔밭공원 일원에서 진행됐다.

지난 17일 지역 청년 뮤지션의 공연을 시작으로 청년정책 아이디어 공모전, 청년의 날 유공자 시상·기념 퍼포먼스 등의 기념식과 어린시절 가을소풍을 떠올리게 하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체험부스 등으로 진행됐다.

행사는 재생 용지와 목재로 만든 소품을 활용하고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하는 등 'beautiful green life'라는 슬로건에 맞게 환경을 보호하는 방향으로 진행돼 의미를 더했다.

텀블러를 가져온 시민들에게는 무료로 음료를 제공해 현장에서 호응을 얻었다.

푸른 잔디밭에 텐트·캠핑의자·돗자리 등을 사용해 자유롭게 자리를 잡은 청년들은 무료로 제공되는 도시락과 솜사탕을 먹었다.

행사장을 찾은 청년들은 추억의 오락실·1분 초상화·행운의 룰렛·단체 OX게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해 상품을 받고, 곳곳에 마련된 포토존에서 기념사진을 찍으며 행사를 즐겼다.

행사 마지막 날인 21일진행된 유명 뮤지션 김필의 클로징 공연엔 수백명의 관중이 몰렸다.

시는 행사기간 총 5일 동안 약 1천500여명의 청년과 시민들이 참여한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시는 코로나19로 지쳐있던 청년들과 시민들 모두에게 힐링의 시간을 제공한 것으로 평가했다.

시 관계자는 "청년이 꿈을 키우고, 청년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청년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것뿐만 아니라, 실질적으로 청년의 자립기반 형성에 도움이 되는 청년 보금자리 및 창업창직을 위한 다양한 청년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창규 제천시장

[충북일보] 민선 8기 제천호를 이끄는 김창규 제천시장은 "항상 여러분의 소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일 것"이라며 "우리가 갈 길이 그리 쉽지만은 않겠지만 함께 꿈꾸며 잘사는 제천을 꼭 성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취임 100일을 앞둔 그는 "제천시장으로서 막중한 책무를 맡게 된 것은 제천을 사랑하는 시민 여러분들의 뜻이 한데 모여 이뤄낸 위대한 결과"라며 "초심을 잃지 않고 시민들의 소망을 가슴 깊이 새겨 코로나로 지친 사회에 희망을 심고 오직 제천의 역동적 발전을 위한 목표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시 한번 각오를 다졌다. ◇민선 8기 꿈꾸는 제천은 어떤 도시인가. "제천의 가장 큰 문제는 경제가 위축돼 간다는 것으로 그러다 보니 인구가 줄어들고 또 다시 경제가 어려워지는 악순환을 겪고 있다. 민선 8기 비전인 '역동적이고 새로운 경제도시 제천'은 이러한 악순환을 끊고 잘사는 제천 경제를 새롭게 가꾸어 보겠다는 포부를 담아 앞으로 가고자 하는 방향이다. 이같은 비전 실현을 위해 정책의 효과성이 중심이 되는 기본이 튼튼한 시정을 구현해야 하고 단기적인 목표가 아니라 장기적으로 지속적인 발전을 가져올 미래지향적 정책을 펴야 한다. 희망찬 지역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