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일보 주최 '충주사랑 시민자전거타기 대행진' 행사 성료

300여명 참여, 건강과 가족화합 다지고 전국체전 성공도 기원

  • 웹출고시간2017.10.15 14:10:48
  • 최종수정2017.10.15 14:10:48

충북일보 주최 '제98회 전국체전 성공 기원 충주사랑 시민자전거 타기 대행진' 행사가 14일 오전 충주시 칠금동 세계무술공원 입구광장에서 시민·학생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 김주철기자
[충북일보=충주] 충북일보 주최 '제98회 전국체전 성공 기원 충주사랑 시민자전거 타기 대행진' 행사가 14일 오전 충주시 칠금동 세계무술공원 입구광장에서 시민·학생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조길형 충주시장과 이종배 국회의원,이종갑충주시의회 의장과 정상용 의원,최현청 충북일보 충주지사장과 채희천 충주본부 리더스클럽 회장 및 위원, 오동식 충주시 안전행정국장 및 공무원 등이 참석해 행사를 축하했다.

이날 행사 참가자들은 자전거를 타고 충주세계무술공원 입구 광장을 출발, '남한강자전거도로'를 따라 목행동 삼보종합지하수개발 앞 까지 약 10㎞를 달려 반환해 다시 무술공원 광장으로 돌아오는 40분 소요 코스를 달리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행사는 오는 20일 충주에서 개막하는 제98회 전국체전의 성공을 기원하고 친환경 녹색교통수단인 자전거 타기를 일상화해 건강도 다지고 가족간 화합과 깨끗한 도시 이미지를 구현하기 위해 열려 의미를 더했다.

시민 김문수(45·연수동)씨는 "아이들과 함께 자전거를 타고 남한강변을 달렸더니 깊어가는 가을풍경을 감상해 좋고 건강과 기족 화합도 자져 기분 좋은 시간이었다"고 즐거워 했다.

최현청 충주지사장은 "자전거는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지구온난화를 막고 자신의 건강도 지키는 아주 좋은 녹색교통수단"이라며 자전거 타기를 적극 권장했다.

이종배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축사를 통해 "충주는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하거나 하이킹을 하기에 좋은 조건을 갖춘 도시"라며 "정부예산을 더 확충해 자전거길 등을 확대해 시민들이 자전거를 타고 일상 생활을 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 참가자들에게 추첨을 통해 자전거 20대와 안전헬멧 50개가 전달됐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